• 흐림동두천 24.8℃
  • 흐림강릉 24.7℃
  • 흐림서울 25.3℃
  • 대전 25.1℃
  • 흐림대구 28.0℃
  • 흐림울산 28.1℃
  • 구름조금광주 28.2℃
  • 흐림부산 27.4℃
  • 흐림고창 28.1℃
  • 구름많음제주 30.4℃
  • 구름조금강화 23.0℃
  • 흐림보은 24.7℃
  • 흐림금산 25.3℃
  • 흐림강진군 27.7℃
  • 흐림경주시 27.6℃
  • 흐림거제 27.5℃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시흥시, 제3차 계절관리제 앞두고 본격 홍보 돌입

[시흥타임즈] 시흥시가 노후 경유차를 소유하고 있는 관내 5등급 차량 소유주들을 위한 저공해 조치 홍보 활동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오는 12월 1일부터 2022년 3월 31일까지 추진하는 제3차 계절관리제 대비에 나선 시는 단속 대상인 5등급 노후 경유차량 소유주 2,500명에 문자와 안내 공문을 발송해 저감장치(DPF) 부착, 조기폐차 등 저공해 조치 신청을 권고 중이다. 이 외에도 관내 모든 아파트, 행정복지센터, 시흥시 홈페이지, 페이스북을 통해 다각적인 홍보 활동을 펼치고 있다.  

올해 3번째로 시행하는 ‘미세먼지 계절관리제’란 미세먼지 고농도 예상 시기에 강도와 빈도를 완화하기 위해 평소보다 강력한 배출 저감을 시행하는 한편, 국민 건강 보호도 함께 강화하고자 마련된 조치다.

12월에서 3월까지 계절관리제 기간 동안 전국의 배출가스 5등급 차량에는 운행 시 1일 1회 10만 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단속 기간은 06시부터 21시까지이며, 주말 및 공휴일은 제외다. 또한, 제외 대상도 지난 2차와 달라졌다. 저감장치(DPF) 부착 차량과 배출가스 저감장치 부착이 불가한 5등급 차량 중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소상공인 소유 차량은 단속에서 제외된다. 
   
수도권은 반도체 대란으로 신차 출고 지연 상황이 지속됨에 따라, 지연 확인서를 받아 차량 소유주에 과태료 부과를 유예한다. 

시 관계자는 “조기폐차 또는 저감장치(DPF)를 부착하지 않은 5등급 차주들을 대상으로 저공해 조치 참여를 적극적으로 홍보·지원함으로써 이번 계절관리제 차량 단속 시 시민들의 불이익을 최소화하겠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미디어

더보기
‘대한민국 대표도시, K-시흥시’ 목표, 로드맵 설계 박차 [시흥타임즈] 시흥시가 민선8기 4년 로드맵 설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시는 10일 오전 민선8기 시정과제 수립 중간보고회를 개최하고, 민선8기 공약에 부합하는 시정과제 방향성과 실행계획에 대해 논의했다. 민선8기 시흥시는 민선7기 연임 정부로서 ‘대한민국 대표도시, K-시흥시’를 목표로 ‘행복한 변화, 새로운 시흥’의 완성을 지향한다. 지난 7월 공약 등 주요과제를 140개로 정리하고, 현재 시민사회와 관련 기관, 전문가가 함께 세부방안을 검토 중이다. 시가 추진할 대표적 공약 사업은 GTX-C노선의 오이도역 연장, 시흥돌봄SOS센터 운영, 환경교육도시 시흥조성 및 시화호 명소화 추진, 월곶역세권 도시개발 및 바이오산업 허브 기반 마련 등이 꼽힌다. 서울대병원 및 서울대치과병원을 연계한 글로벌 의료바이오산업 혁신 생태계 조성안과 서울대학교 시흥캠퍼스 2단계사업을 포함한 시흥 한국형 실리콘밸리 조성안도 반영됐다. 초중고 신입생 대상 입학금 지원과 시흥형 마을교육특구 조성으로 교육도시의 기반을 닦고 권역별 아동회관 건립, 어르신ㆍ장애인 일자리 확대 등 모두가 살기 좋은 도시를 만들기 위한 작업도 포함됐다. 시는 이날 보고회를 통해 문제점과 보완점을 검토하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