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9.7℃
  • 흐림강릉 19.2℃
  • 구름조금서울 19.5℃
  • 흐림대전 18.8℃
  • 흐림대구 21.3℃
  • 흐림울산 22.1℃
  • 흐림광주 20.2℃
  • 흐림부산 22.7℃
  • 흐림고창 20.4℃
  • 흐림제주 22.7℃
  • 구름조금강화 21.8℃
  • 흐림보은 18.6℃
  • 구름많음금산 18.5℃
  • 흐림강진군 21.5℃
  • 흐림경주시 21.1℃
  • 흐림거제 24.6℃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집중호우 피해지역에 가전제품 무상수리팀 운영

행안부, 지자체·가전 3사와 함께 18일까지…지자체 요청땐 추가 운영

 

(시흥타임즈) 행정안전부가 중부지방에 내린 집중호우로 침수 피해를 입은 취약지역에 가전제품 무상수리를 위한 '가전 3사 합동무상수리팀'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우선 지방자치단체, 삼성전자, LG전자, 위니아,위니아에이드 등 가전 3사와 오는 18일까지 서울 관악구 남부초등학교에 수리 서비스 장소를 마련하고 '합동무상수리팀'을 운영한다. 

향후 지자체의 요청이 있을 경우 수리팀을 추가 운영할 예정이다.

이번 무상수리 운영시간은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토요일은 오전 9시부터 오후 1시까지다. 공휴일에는 운영하지 않고 우천 시에도 미운영 될 수 있다.

피해 주민이 직접 옮기기 어려운 대형 가전은 무상서비스 직원이 직접 방문해 수리하고, 소형 가전은 피해 주민이 제품을 가지고 수리팀을 방문하면 수리를 받을 수 있다. 다만, 일부 핵심 부품은 부품에 따라 유상으로 진행한다.

이상민 행안부 장관은 '무상수리 서비스를 통해 피해지역 주민들의 불편을 조금이나마 덜어주고, 이재민들이 신속하고 온전하게 회복될 수 있도록 추가적인 행정적,재정적 지원을 계속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행안부와 가전 3사는 지난해 합동무상수리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당시 7월 호우 시에도 익산과 진도를 방문해 침수피해 가구의 360여 대 가전제품 수리를 무상으로 지원했다.

기사제공 : 정책브리핑

배너
배너


배너

미디어

더보기
시흥시의회 자치행정위,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애로사항 등 청취 [시흥타임즈] 시흥시의회 자치행정위원회가 지난 8월 31일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을 찾아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등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시흥센터는 기존에 광명센터를 오가는 시흥시 소상공인들의 불편을 해소하고, 접점 지원을 강화하고자 지난달 시흥시에 신규 개소한 곳으로 박춘호 위원장과 한지숙 부위원장을 비롯한 자치행정위원회 소속 서명범, 이상훈 위원은 이날 방문을 통해 시흥센터의 운영 현황 등을 점검하고 의견 수렴의 시간을 가졌다.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시흥센터는 2020년 기준 소상공인 대상 사업체 76,978개, 종사자 118,987명을 지원하고 있고, 전통시장 4개, 상점가 1개를 함께 지원하고 있다. 한지숙 부위원장은 “본인 역시 소상공인진흥공단의 지원을 받은 경험이 있으며, 소상공인들에게는 굉장히 좋은 제도이므로 더욱 활성화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상훈 위원은 “시흥센터가 새롭게 개소한 만큼 소기업·소상공인, 상권 및 지역경제 전반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고 소상공인 맞춤형 정책 수립 및 지원 등을 통해 소상공인의 자생력․경쟁력 강화를 위해 노력해주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이곳에서 박춘호 위원장은 “그동안 시흥시 소상공인들은 광명센터를 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