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6.0℃
  • 구름많음강릉 25.0℃
  • 구름많음서울 27.0℃
  • 구름많음대전 26.9℃
  • 맑음대구 25.2℃
  • 구름조금울산 25.3℃
  • 구름조금광주 27.2℃
  • 흐림부산 27.1℃
  • 구름조금고창 28.2℃
  • 제주 26.4℃
  • 구름많음강화 25.4℃
  • 구름많음보은 24.5℃
  • 구름많음금산 25.7℃
  • 구름조금강진군 27.7℃
  • 구름많음경주시 24.7℃
  • 구름조금거제 26.0℃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시흥시, 2021년 생태문화도시 홍보영상 공개

URL복사
[시흥타임즈] 시흥시가 문화특화지역조성사업의 일환으로 제작한 <2021년 생태문화도시 시흥 홍보영상>을 19일 공개했다.

<2021년 생태문화도시 시흥 홍보영상>은 그동안 시흥시가 수도권 유일의 생태문화도시 조성을 위해 펼친 다양한 사업을 통해 평범한 삶을 문화로 변화시킨 사람들의 이야기로 구성해 잔잔한 감동과 문화를 통한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고 있다. 

특히, 문화도시 사업 참여를 통해 이야기 할머니로 인생 제2막을 살고 있는 김동업 씨(여, 63세), 평범한 식당 주인에서 SNS 전문마케터로 변신한 김선아 씨(여, 49세), 문화사업 스타트업으로 전문기획자로서의 꿈을 일궈가는 청년기획자 유승엽 씨(남, 29세)를 주인공으로 ‘모든 시민이 문화로 성장하고 문화로 주인공이 되는 생태문화도시 시흥’의 방향성과 가치를 담았다. 

그동안 시는 <에코-크리에이터 양성과정>, <영유아를 위한 공연 창작워크숍> 등을 통해 지역 전문 인력 115명을, <문화두리기 역량강화>, <시흥문화메이커 전문과정> 등을 통해 지역문화매개자이자 시민 문화기획자 52명을 양성했다. 현재 이들은 시흥 곳곳에서 관련 단체를 만들거나 독립기획자로서 다양한 영역에서 활동 중이다. 

시 관계자는 “2019년부터 시작된 문화특화지역조성사업을 통해 다양한 인적, 물적 성과들이 나타나고 있다. 지속가능한 문화도시로서의 기반이 두터워지고 있는 것”이라면서 “이번에 제작한 생태문화도시 시흥 홍보영상을 통해 문화의 가치를 확산하고, 다양한 연령대와의 공감대를 형성해 더 많은 시민이 문화로 주인공이 되는 도시를 만드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번에 공개된 <2021년 생태문화도시 시흥 홍보영상>은 시흥시청 및 생태문화도시 시흥 SNS, 블로그, 유튜브 등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배너


배너

미디어

더보기
"반려견 등록 해야"…미신고시 과태료 [시흥타임즈] 시흥시가 관내 미등록 반려견 소유자의 신규 등록을 유도하고, 동물의 유실·유기를 방지하기 위해 ‘동물등록 자진신고’ 기간을 오는 9월 30일까지 운영한다. 동물보호법에 따라 주택·준주택(오피스텔 등)에서 기르거나 이외의 장소에서 반려(伴侶) 목적으로 기르는 2개월령 이상의 개는 동물등록이 의무이다. 이를 어길 시 1차 20만원, 2차 40만원, 3차 6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되지만, 자진신고 내 동물등록 시 과태료를 면제받는다. 동물등록을 하지 않을 경우, 오는 10월 1일부터 과태료가 부과되며 반려견 놀이터 등 동물관련 공공시설 이용이 제한된다. 동물등록 대행기관인 동물병원에서 동물등록 신청을 할 수 있으며, 주소 및 전화번호 등 단순정보 변경은 동물보호관리시스템을 통해 온라인 신청이 가능하지만, 소유자변경의 경우 관련 부서(축수산과) 및 등록대행기관에 직접 방문해야 한다. 임병택 시장은 “관련부서에 자진신고 기간 첫날부터 문의 전화가 폭주해 시민 여러분의 동물등록제도에 대한 관심에 감사하다”고 전하며, “이번 자진신고 기간 운영을 통해 동물등록제도 안정화를 도모하고 성숙한 반려문화 정착을 위해 더욱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