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5.3℃
  • 구름조금강릉 25.6℃
  • 맑음서울 26.7℃
  • 구름많음대전 27.2℃
  • 대구 21.7℃
  • 울산 21.0℃
  • 흐림광주 24.5℃
  • 흐림부산 24.4℃
  • 구름많음고창 25.9℃
  • 흐림제주 24.4℃
  • 구름조금강화 26.4℃
  • 구름많음보은 25.6℃
  • 구름많음금산 25.1℃
  • 흐림강진군 23.1℃
  • 흐림경주시 21.4℃
  • 흐림거제 24.2℃
기상청 제공

오피니언

[편집실에서] 춤을 멈출 수 없는 이유

URL복사
(시흥타임즈=우동완 편집장) 어느 한 부족의 청년들은 20살이 되면 성인이 되는 시험을 치룹니다. 

시험의 내용은 ‘사자사냥’입니다. 사자를 잡아오면 성인식을 통과 한 것이고 그렇지 않으면 사자에게 잡아먹혀 부족의 희망이 사라집니다.

이 부족의 추장은 사냥기간 동안 안전과 번영을 기원하는 춤을 춥니다. 사냥터로 가는 3일, 사자를 사냥하는 3일, 또 사자를 잡아 돌아오는 3일, 총 9일간 쉬지 않고 춤을 춥니다. 

이 이야기는 지난달 30일 시흥시청을 방문한 이어령 전 문화부 장관의 강연 내용입니다. 

이 전 장관은 철학자인 마이클 더밋이 개념화한 이야기를 들려주면서 사냥 나가는 3일과 사냥기간 3일은 이해가가지만 돌아오는 3일간 춤을 추는 것은 합리적으로 이해가지 않는 부분이라고 말합니다. 

가는 3일, 사냥하는 3일이 지나면 청년들은 이미 사자를 잡았거나 또는 잡아 먹혔거나 둘 중에 하나로 결과는 정해졌는데 돌아오는 3일간 춤을 계속 추는 이유가 무엇일까 하는 것입니다.

그렇습니다. 이미 결과는 지난 6일간에 정해졌는지 모릅니다. 그러나 추장이 춤을 멈추지 않는 이유는 ‘끝났어도 희망을 가진다.’였습니다. 예컨대 시험 날 이미 당락이 결정 난 아들의 발표를 며칠이고 기다리는 어머니의 심정과 같습니다. 

이 전 장관은 “시흥에 비록 시화공단이 있고 시화호가 있지만 문화번성의 희망을 갖고 지금 추장의 춤을 추고 있는 것”이라고 비유합니다. 

외부인들의 시선으로 봤을 때 우리 시흥시는 이미 공해도시, 낙후된 도시, 사건 많은 도시로 낙인 찍혀 있을지 모릅니다. 그런데 그것이 역설적으로 우리가 춤을 멈출 수 없는 이유이기도 합니다. 

불가능을 가능으로 바꾸는 반전의 역사가 알려주듯 사회는 이미 정해진 결과 그대로 돌아가진 않았습니다. 

근래에 들어서 시흥이 문화도시를 주창하며 다양한 프로그램을 여는 모습에서 추장의 춤이 연상 됩니다. 그리고 그 간절함이 묻어납니다. 

공해를 가진 공단과 천혜자연이 마주한 모순의 시흥. 이것이 우리에게 어떤 메시지를 주고 있는지 잘 생각해 봐야합니다. 

지구상에 나란 존재가 단 하나이듯 지구상에 시흥이란 도시도 단 하나 아닙니까. 모두가 같아질 순 없습니다. 
일하는 사람이 많은 곳, 산과 바다·들이 풍부한 곳, 청아한 하늘에 별이 보이는 곳.

이곳에서 '탓'만 할 것이 아니라 우리가 그동안 잘 모르고 외면했던 자연의 살아있는 경이로움(taumazein, 타우마제인)을 찾을 수 있어야 할 것입니다.

빛나는 눈빛으로 희망의 춤을 함께 추는 시민들이 많아지길 기대합니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미디어

더보기
임병택 시흥시장, 동 유관단체별 간담회 개최 [시흥타임즈] 시흥시가 방역과 예방접종 봉사 등 코로나19 일선에서 힘쓰고 있는 동 유관단체 회장과 간담회를 갖고 현장의 소리를 듣는다. 지난 1일 임병택 시흥시장은 19개 동 통장협의회 회장과 총무 등 총 38명과 시청시청 늠내홀에서 만나 그간의 노고에 감사인사를 전하며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시흥시 동 유관단체들은 지난해 2월 시흥시 코로나 확진자 발생 이후 동별 통합방재단을 운영하며 방역은 물론 마스크 구입 지원, 백신접종 및 선별진료소 지원, 각종 캠페인 추진 등 코로나19 대응에 앞장서왔다. 이번 간담회는 이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는 동시에, 현장 상황을 청취해 코로나19 방역 및 백신접종 등에 개선방안을 고민하기 위해 마련됐다. 좌석 건너뛰기 및 참석자 체온 측정, 시간제한 등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해 진행됐으며, 참석자들은 지난 1년 6개월간 코로나19 활동을 진행하며 느낀 소회와 건의사항 등을 가감 없이 풀어놨다. 특히 자연재난 대응 시 물품 등에 대한 요구 및 경로당 휴관으로 인한 코로나19 노인 복지 사각지대 방지 등 현장 경험을 통해 얻어진 의견을 제시하며 생산적인 논의를 이어갔다. 임병택 시흥시장은 “오늘 모인 의견은 모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