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7.8℃
  • 흐림강릉 24.7℃
  • 구름많음서울 29.8℃
  • 흐림대전 28.8℃
  • 흐림대구 24.8℃
  • 울산 23.7℃
  • 흐림광주 26.4℃
  • 부산 22.5℃
  • 구름많음고창 27.7℃
  • 제주 23.0℃
  • 구름조금강화 29.0℃
  • 흐림보은 26.2℃
  • 구름많음금산 26.6℃
  • 흐림강진군 26.5℃
  • 흐림경주시 24.5℃
  • 흐림거제 22.5℃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깨끗한 신천동을 위한 청소년들의 플로깅 활동

URL복사
[시흥타임즈] 대야종합사회복지관이 지난 6월부터 매월 첫째 주, 둘째 주 토요일마다 청소년 15명과 환경동아리 에코맘 회원 4명 등 20여명이 도원초와 신천고등학교 인근 플로깅활동(plogging : 조깅을 하면서 쓰레기를 줍는 활동이나 본 활동에서는 걸으면서 쓰레기를 줍는다.)과 올바른 분리수거 알림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2021년 신천동 의제 조사 결과 ‘쓰레기 무단투기’ 문제가 심각으로 나타나 이에 대한 문제의식을 가지고 활동을 시작했다. 

특히 신천동의 도원초~신천고등학교~삼미시장 일원은 주택 및 빌라단지로 된 원도심지역에 올바른 분리수거 배출의 미흡과 길거리, 공원 등 쓰레기 무단투기문제가 있어 살고 있는 지역 청소년들이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직접 나선 활동으로 더욱 의미가 있다. 

이 활동에 참여한 이00학생(대흥중 2학년)은 “길거리에 담배 꽁초, 음료컵이 제일 많이 버려졌는데 주민들이 길거리 환경과 쓰레기통에 버리는 것에 조금 더 신경 쓰고 환경에 대한 관심을 가졌으면 좋겠다.”라는 소감을 밝혔다. 

본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는 대야종합사회복지관의 에코맘 이정숙 회원은 “빌라, 주택단지가 아파트와 달리 쓰레기 배출이 바르게 진행되지 못하는 환경이지만 이렇게 직접 활동함으로써 살고 있는 주민들이 쓰레기 배출과 올바른 분리수거에 대한 의식을 가질 수 있다면 꾸준히 지속해 나갈 예정”으로 활동 계획을 밝혔다.

깨끗한 신천동을 위한 청소년들의 플로깅 활동은 올해 11월까지 지속적으로 이어질 예정으로 환경에 관심이 있는 누구나 1365 자원봉사 페이지에서 신청할 수 있다.

배너


배너

미디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