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5.1℃
  • 흐림강릉 5.3℃
  • 맑음서울 4.4℃
  • 맑음대전 5.5℃
  • 구름조금대구 6.6℃
  • 구름조금울산 8.3℃
  • 구름조금광주 7.3℃
  • 구름많음부산 10.0℃
  • 구름조금고창 4.8℃
  • 구름조금제주 7.7℃
  • 맑음강화 2.9℃
  • 맑음보은 4.6℃
  • 구름조금금산 5.6℃
  • 구름많음강진군 7.4℃
  • 구름많음경주시 7.7℃
  • 맑음거제 8.8℃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월곶 오피스텔 건축현장 옆 ‘씽크홀’ 발생…주민불안


23일 오전 시흥시 월곶동 오피스텔 건축현장 옆 도로에서 씽크홀이 발생해 주차된 차량 한 대가 파손되는 사고가 일어났다.

현재 파손된 차량은 견인조치 했고 관계기관이 현장에 나와 간단한 긴급조치만 완료했다.
침하된 도로의 안쪽은 텅 비어있고 인근 지반도 언제 내려앉을지 모르는 상태로 복구와 안전조치가 시급한 상황이다.

이날 오전 현장을 발견한 인근 아파트 주민은 “오전에 거리로 나왔더니 도로가 꺼지고 차량 바퀴가 빠져있었다” 며 “오피스텔 공사로 인한 지반침하가 의심된다.”고 했다.
오피스텔 공사가 벌어지고 있는 현장은 지반이 바닷가와 인접한 갯벌층으로 주민들은 이곳에 터파기 공사가 시작되면서 지반침하 현상이 일어나고 있었다고 주장했다.

인근 아파트 입주민 A씨는 “바닷가와 인접한 곳에 지하 4층을 파는 것은 위험하다고 수없이 민원을 제기 했지만 매번 묵살됐다” 며 “땅이 실제로 꺼지는 모습을 보니 불안하다”고 토로했다.
한편, 해당 도로와 바로 붙은 건축현장은 현재도 공사가 한창 진행 중이었다. 
 
이곳엔 지하 4층, 지상 15층(대지면적 1,191.50㎡, 연면적 10,582.75㎡) 규모의 오피스텔이 건축될 예정으로 지난 2018년 3월부터 공사에 들어갔다. 

시 관계자는 "우선 안전조치를 취해 놓은 상태로 다음날 오전 안전진단팀을 투입해 정확한 진단후 추가적인 조치를 취하겠다"고 밝혔다.



배너



미디어

더보기
2020년 시흥시 '새로운 정책·달라지는 제도' [시흥타임즈] 2020년을 맞아 시흥시가 시흥의 새로운 미래와 시민 행복을 목표로 다양한 정책적 변화를 시도한다. 시민이 안전한 도시를 만들기 위해 시흥시 시민안전보험을 가입하고 스마트 혁신 서비스를 구축하며 장애인 등록증 발급 수수료와 외국인아동 보육료를 지원하고 시흥시 청소년의 꿈을 응원하기 위해 청소년재단이 설립된다. ​2020년 새롭게 도입하는 시흥시 정책과 달라지는 행정제도를 5대 시정방침과 분야별로 나누어 소개한다.●시민이 주인인 시흥(열린행정, 시민참여)△ 해로토로 TV개설ㆍ운영시민크리에이터를 양성하고 시민의 참여로 시민과 함께 하는 시정 홍보 콘텐츠를 개발. ●따뜻하고 안전한 시흥 (따뜻한 복지, 안전제일도시)△ 시흥시 시민안전보험 가입시흥시는 일상생활에서 발생할 수 있는 재난이나 각종 사고로부터 피해를 입은 시민의 생활안정 지원을 위해 사회안전망을 강화하기 위한 방안으로 시흥시 시민을 대상으로 시흥시 시민안전보험에 가입. 보험료는 시가 납부하며, 자연재해나 스쿨존 교통상해 부상치료비 등 총 8개 항목에 대해 보장. △ 희망네바퀴 바우처택시 및 즉시콜 도입희망네바퀴 바우처택시를 도입하고 휠체어 이용자와 비휠체어 이용자를 분산화해 이용자의 편의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