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4℃
  • 흐림강릉 -2.4℃
  • 구름많음서울 -0.2℃
  • 흐림대전 1.6℃
  • 흐림대구 2.6℃
  • 흐림울산 2.6℃
  • 흐림광주 3.1℃
  • 흐림부산 3.3℃
  • 흐림고창 3.4℃
  • 제주 7.1℃
  • 구름많음강화 -0.6℃
  • 흐림보은 1.0℃
  • 흐림금산 1.5℃
  • 흐림강진군 4.4℃
  • 흐림경주시 2.5℃
  • 흐림거제 4.1℃
기상청 제공
thumbnails
종합뉴스

"기적을 넘어 기회로"… '2024 시화호의 해' 선포

[시흥타임즈] 22일 경기 화성에 있는 한국수자원공사(K-water) 송산글로벌교육연구센터에서 열린 ‘제9차 시화호권 정책협의회’에서 ‘2024 시화호의 해’ 선포식이 열렸다. 제9차 시화호권 정책협의회 자리에는 임병택 시흥시장, 이민근 안산시장, 손임성 화성시 부시장, 박세훈 한국수자원공사 도시본부장을 비롯해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시화호권 정책협의회는 시화호를 중심으로 개발과 보전이 이뤄지고 있는 3개 자치단체(시흥ㆍ안산ㆍ화성)와 한국수자원공사로 구성됐다. 협의회는 시화호의 환경적, 역사ㆍ문화적, 사회ㆍ경제적 가치에 주목하고 시화호의 미래를 위한 비전에 함께 공감하며 ‘시화호 조성 30주년 기념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하고 있다. ‘시화호 조성 30주년 기념사업’은 환경오염을 극복해 낸 시화호를 세계 속의 시화호로 도약하기 위해 시화호권역 기관이 함께 추진하는 공동사업이다. 기념사업은 시화호 브랜딩을 비롯해 학술ㆍ포럼 개최, 기록화ㆍ교육 운영, 해양레저 행사, 시민 참여 축제 운영 등으로 진행된다. 이날 선포식은 ‘2024 시화호의 해’ 선언문 발표와 시화호 공동브랜드(BI)를 활용한 퍼포먼스를 선보이는 것으로 진행됐다. 먼저, 선언문 발표는 시화호의 가치확산과 세계 속의 시화로도 도약하는 원년으로서의 ‘2024 시화호의 해’를 선포하는 것으로 선언문에는 ▲환경친화적이며 지속 가능한 발전 ▲지역사회와의 상생ㆍ협력 ▲미래세대를 위한 교육 및 투자에 대한 책임 등의 내용을 담았다. 이어 시화호 공동브랜드를 상징화한 조형물을 이용한 퍼포먼스를 통해 ‘기적을 넘어 기회로!’라는 슬로건을 제시하고, 시화호가 지닌 무한한 꿈과 도전을 표현한 브랜드 정체성에 관해 설명했다. 임병택 시흥시장은 “시화호는 시화호 권역뿐 아니라 국가 브랜드로 확장될 수 있는 충분한 가치를 지닌 곳인 만큼, 시화호 의제를 국가적 차원으로 격상시키는 것은 물론, ‘시화호 세계화’를 실현해 나갈 수 있도록 다 함께 힘을 모으자”라고 강조했다. 시흥시는 이번 선포식을 기점으로, 기념사업 추진을 본격화하고 각 기관과 지속적인 공조 체계를 구축해 시화호를 세계적인 모범사례로 브랜드화하는 가치 확장에 힘쓸 계획이다.

thumbnails
종합뉴스

[브리핑] 시흥시, 일자리 3만개 창출 등 "경제 활성화" 나선다

[시흥타임즈] 시흥시가 13일 시청 브리핑룸에서 언론브리핑을 열고, ‘시민이 잘사는 시흥’을 목표로 한 경제 활성화 종합 계획을 발표했다. 먼저, 올해 일자리 창출 목표 3만 명 달성을 위해 청년, 여성, 중장년 맞춤형 일자리 확대에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청년 특화 공공일자리 사업을 새롭게 추진하며 취업이 어려운 청년에게 일자리와 직업훈련을 제공하고, 정부 반려동물 산업 육성과 연계한 교육훈련, 청년 특화 직업훈련 등을 신규 운영한다. 여성과 중장년 등 취업 취약계층을 위한 고용서비스도 강화한다. 시흥시는 지난해 전국 최초 ‘고용서비스 통합 네트워크’를 구축했다. 이에 따라 시흥여성새일본부를 확장 이전하며 신중년 내일 지원센터를 함께 개소했고, 고용노동부 소관 시흥고용복지+센터와 연계한 시민 중심 원스톱 일자리 서비스 지원이 가능해졌다. 새일여성인턴제 운영, 제2 생애 설계 지원 등 여성과 중장년을 위한 보다 체계적이고 종합적인 서비스 제공이 기대된다. 특히, 시는 서비스업 일자리 확충에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시화호 거북섬을 해양레저관광 거점으로 구축 중인 만큼, ‘거북섬 일자리 발굴 TF’ 운영으로 시흥시민 우선 채용 기반을 마련하고, 입주기업 특화 채용박람회 개최 등 맞춤 인력 양성을 지속 추진한다. 기존 지원 혜택에서 소외돼왔던 소상공인을 위해서는 더 촘촘한 정책을 추진한다. ‘소규모점포 시설개선 지원사업’, ‘시흥 맞춤 명품점포 지원사업’ 대상을 지난해 23개소에서 83개소로 확대 편성하고, ‘경영 애로 소상공인 컨설팅 지원’을 통해 골목상권 매출 증대와 자생력 증진을 도모할 예정이다. 또, 담보력과 신용도가 부족한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95억 원 규모의 ‘특례보증 대출’과 4억 원 규모의 ‘이차보전을 통한 이자’를 지원하고, 화재 피해 소상공인을 위한 특례보증 및 이차보전을 신설해 위기에 처한 소상공인에게 우대 혜택을 제공한다.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서는 맞춤형 특화지원을 지속 추진하고, ‘안전시설사업 및 화재패키지보험’을 도입해 더 안전하고 깨끗한 전통시장을 만들고자 한다. 지역화폐 시루는 올해 총 2,500억 원을 발행하는 등 경제 활력 충전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고, ‘골목상권 소상공인 매출 증가’라는 목적에 부합하도록 지역화폐 가맹점 등록 기준을 합리적으로 조정하며 소상공인을 응원한다는 계획이다. 시흥시는 K-미래기업 성장을 목표로 종합적인 기업 지원도 추진한다. 먼저 미래 먹거리 환경 조성을 위한 디지털 인프라를 구축하고, 기존 제조 산업의 디지털화 촉진을 위해 공정혁신 시뮬레이션센터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 창업기업은 시흥형 강소기업으로 육성하고, 경기도 스타 기업 및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도약하도록 단계별 성장을 지원한다. 자체적인 지원뿐만 아니라 경기테크노파크 등 기술혁신 지원 기관과 기술닥터, 지식재산 창출 지원 사업 등을 추진하며 혁신적인 제품이 지속적으로 생산되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거래대금 미지급에 따른 중소기업 도산 예방을 위해 기업 매출 채권 보험료 지원사업도 신규 추진한다. 더불어 시흥시 노동자 지원센터와 경기 이동노동자 쉼터를 통해 노동자 복지를 증진하고, 노동 취약계층 유급휴가 지원사업으로 비정규직 노동자가 마음 편히 쉴 수 있도록 지원하고자 한다. 노사민정협의회를 통한 노동 지원 정책 발굴과 노동안전지킴이 등으로 안전한 노동환경 조성에도 힘쓴다. 시흥시 근로자에게 휴양, 연수, 해양레저 등 다양한 근로복지 서비스를 제공할 MTV 근로자 지원시설은 올해 상반기 착공해 2026년 상반기에 준공될 예정이다. 백종만 경제국장은 “올해도 주요 현안의 원활한 추진을 위한 국·도비 확보에 총력을 다하고, 다양한 사업이 지역 경제 활성화에 마중물이 되도록 힘쓰며, 근로자와 기업, 소상공인 모두가 행복한 시흥시를 만들어 가겠다”라고 밝혔다.


실시간 뉴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요뉴스


기획특집

기획특집

포토뉴스

포토뉴스

종합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