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9.2℃
  • 흐림강릉 26.3℃
  • 구름많음서울 29.5℃
  • 구름많음대전 28.3℃
  • 구름많음대구 27.9℃
  • 소나기울산 24.9℃
  • 맑음광주 28.4℃
  • 구름조금부산 27.7℃
  • 구름많음고창 29.1℃
  • 구름조금제주 31.5℃
  • 구름많음강화 27.7℃
  • 구름많음보은 27.6℃
  • 구름많음금산 28.4℃
  • 구름많음강진군 28.9℃
  • 구름많음경주시 28.4℃
  • 구름많음거제 27.3℃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시흥시, 전국다문화도시협의회 정기회의 첫 주관

URL복사

[시흥타임즈] 시흥시가 지난 7일 화성시 롤링힐스 호텔에서 전국다문화 도시협의회 제10회 정기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회의는 시흥시가 전국다문화도시협의회 회장도시로서 처음 주관하는 회의로써 의미가 있다. 여기에 부회장 도시인 화성시와 함께 회의를 개최하며 임원도시 간 협력을 강화했다. 

회의는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대면과 비대면을 병행해 진행했다. 임병택 시흥시장과 서철모 화성시장, 채현일 영등포구청장과 이성 구로구청장은  대면으로, 이 외 16개 회원도시는 줌(zoom)을 활용해 비대면으로 회의에 참석했다. 

협의회는 이날 회의에서 다문화ㆍ외국인 정책과 실무협의 안건 등 15개 안건에 대해 심의ㆍ의결했다. 특히 시흥시는 이날 ▲외국인 자녀 보육료 지원 ▲이주배경 청소년의 직업능력 개발훈련 참여 기회 부여 ▲재입국 국내체류 외국인의 건강보험 재가입기간 단축 안건을 제시하며 다문화 자녀 교육기회 증진 등 기본 권리 보장을 강조했다. 

임병택 시장은 “27개 뜻 있는 기초자치단체가 전국다문화도시협의회를 함께 이끌어 가고 있는 데 자부심을 느낀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협의회에서 논의되는 정책 안건들이 중앙정부 정책에 반영된다면 많은 다문화가족, 외국인주민들이 지역사회에서 더 편리한 생활을 영위할 수 있다는 사실에 뜻깊다. 그만큼 우리의 역할이 막중하다”며 회원도시 단체장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지지를 당부했다.

앞으로 전국다문화도시협의회는 회원도시 유입 확대, 중앙부처 간 MOU 체결, 지방자치단체 외국인주민 행정 협력 거버넌스 구축 등을 추진함으로써 협의회 활성화를 통해 공존하는 다문화 사회의 주도적 역할을 수행해 나갈 계획이다.

배너


배너

미디어

더보기
주민들과 소통하는 시흥시 ‘희망마을 네트워크’ [시흥타임즈] 시흥시가 지난 17일 시흥시 ‘희망마을 네트워크’를 비대면으로 진행했다. 시흥시 ‘희망마을 네트워크’는 마을 주민들과의 활동을 공유하고 소통하는 자리로, 코로나19 속에서도 비대면 등 다양한 형태로 매월 셋째 주 화요일마다 지속해왔다. 지난 7월 시흥시 ‘희망마을 네트워크’에서는 비대면으로 함께할 수 있는 캠페인 활동을 펼쳤다. ‘폐의약품 올바르게 버리기’라는 주제로 진행된 이번 캠페인을 통해 올바른 폐의약품 처리 이유와 수거 방법을 안내한 후, 마을자치지원가들이 직접 마을을 방문해 주민들에게 폐의약품 수거 봉투를 전달했다. 봉투를 받은 마을은 7월 21일부터 8월 9일까지 캠페인에 참여했다. 희망마을 캠페인을 통해 모은 폐의약품은 8월 17일 주민자치과와 마을자치지원가가 보건소에 직접 전달했다. 모아진 폐의약품은 시설관리공단의 협조를 얻어 소각할 예정이다. 한편, 8월 희망마을 네트워크에는 60여 명이 참석해 캠페인 활동 후기와 함께 마을공동체 활동의 의미를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희망마을 활동가(주민)는 “희망마을 캠페인 참여를 통해 그간 몰랐던 상식을 아이와 함께 배울 수 있게 돼 뜻깊고 재미있었다. 비대면으로 할 수 있는 의미 있는 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