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9.1℃
  • 맑음강릉 21.6℃
  • 맑음서울 18.4℃
  • 구름조금대전 19.3℃
  • 맑음대구 20.8℃
  • 맑음울산 20.6℃
  • 맑음광주 18.7℃
  • 맑음부산 21.7℃
  • 맑음고창 16.7℃
  • 구름많음제주 24.9℃
  • 구름조금강화 19.7℃
  • 흐림보은 17.0℃
  • 맑음금산 15.9℃
  • 맑음강진군 20.5℃
  • 맑음경주시 18.1℃
  • 구름많음거제 20.3℃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시화MTV에 ‘누구나집’ 3천300호 건설

URL복사
[시흥타임즈] 10일 더불어민주당이 신혼부부 및 생애 최초 구입자에게 집값의 10%만 내면 주택을 분양받을 수 있는 '누구나집'을 공급하기로 한 가운데 시흥시 시화멀티테크노밸리가 시범 사업부지로 선정됐다.

이날 더불어민주당 부동산특별위원회는 인천·안산·화성·의왕·파주·시흥 등 6개 지역에 '누구나집' 형태로 1만 785호를 공급하고, 2기 신도시 내 유보지를 활용해 5800호를 공급하기로 했다.

분양전환임대주택인 '누구나집'은 시범사업 형태로 총 1만 785호가 공급될 예정인데 시흥시의 경우 시화MTV(멀티테크노벨리) 유통상업용지 6블럭과 7블럭 22만6000㎡ 면적에 총 3천300가구가 공급된다.

시흥시는 누구나집 공급을 위해 올해 안으로 유통상업용지를 주거용지로 용도변경할 계획이다. 
송영길 대표가 제안한 누구나집은 소득은 있지만 당장 집을 마련할 목돈이 없는 무주택자, 청년, 신혼부부 등이 집값의 6~16%(거주권 6%, 분양권 10%)만 지급하면, 10년간 시세의 80~85% 수준 임대료를 내며 거주하다 나중에 최초 입주 시 가격으로 분양 받을 수 있는 제도다.

민주당 부동산특별위원회는 올해 안에 사업자를 선정하고 2022년 초부터 분양을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개발과 공급은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맡아 2022년 중 사전청약을 추진, 2023년 이후 착공할 계획이다.

특위 관계자는 "유보지를 주거용으로 활용하려면 제도 정비는 물론 지자체·입주민과의 협의도 필요하다"며 "무엇보다 인근 주민들의 의견을 충분히 듣고 사업을 진행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임병택 시흥시장은 시화MTV가 누구나집 시범사업부지에 포함된 것에 대해 “무주택 서민들의 주거안정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며 환영의 뜻을 밝혔다. 

이어 “특히 시범부지가 유통상업용지로 과다하게 계획되어 도시발전과 교통 흐름에 악영향이 우려되었던 유통부지를 축소하고 시화MTV 내에 적정 규모의 인구가 상주하게 되어 지역발전에도 크게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 며 시화지구지속가능발전협의회의 동의를 구하는데 적극 나서는 등 한국수자원공사와 긴밀히 협력하여 「누구나집 5.0」 시범사업의 성공을 위해 적극 매진할 뜻을 밝혔다.

한편, 시화MTV에는 지난해 분양한 아파트 4개 단지가 모두 순위 내 마감으로 분양에 성공한 바 있다. 

배너


배너

미디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