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3.5℃
  • 구름많음강릉 26.3℃
  • 구름많음서울 26.2℃
  • 대전 24.6℃
  • 구름많음대구 25.4℃
  • 맑음울산 25.3℃
  • 구름조금광주 27.9℃
  • 맑음부산 27.0℃
  • 구름많음고창 27.5℃
  • 구름조금제주 30.3℃
  • 구름조금강화 23.8℃
  • 흐림보은 24.1℃
  • 흐림금산 24.0℃
  • 흐림강진군 27.6℃
  • 구름많음경주시 25.0℃
  • 맑음거제 27.5℃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제50회 한정동아동문학상, 박방희 시인·김경옥 작가 동시부문 수상

[시흥타임즈] 한정동아동문학상 운영위원회가 시흥시의 지원과 따오기아동문화진흥회의 주관으로 열린 제50회 한정동아동문학상의 동시부문 수상작에 박방희 시인의 시집 『달 빵』과 동화부문 김경옥 작가의 『세 장의 욕망 카드』가 선정됐다고 밝혔다.

한정동아동문학상은 동요 ‘따오기’로 널리 알려진 시흥시 목감동의 대표적인 문화인물인 아동문학가 백민 한정동 선생의 아동문학정신을 기려 제정하는 시상제도로, 올해 50회째를 맞이했다. 지난해 5월 시흥시와 협약을 통해 시흥시가 운영 예산을 지원하고 있으며, 따오기아동문화진흥회가 문학상 행사 전반을 주관하고 있다. 
 
이번 한정동아동문학상은 지난 4월 1일부터 5월 20일까지 등단 10년 이상 된 작가를 대상으로 공모한 결과 동시집 31권, 동화집 18권이 응모돼 예심을 거쳐 본심에 올라온 8권을 지난 3일 심사위원회에서 심사한 결과 박방희, 김경옥 작가가 수상작에 이름을 올렸다.

심사위원장 김완기 아동문학가는 심사평에서 “박방희 시인의 동시집 『달 빵』은 동심과 시심이 잘 융합된 시로 함축과 절제를 통한 시적 긴장감을 보여주는 작품들로 가득하며, 시인 특유의 은유적인 기법과 표현으로 함께 공유하는 세상을 만들고 있다”고 평했다. 

또한, 김경옥 작가의 동화집 『세 장의 욕망 카드』는 “창작동화의 재미와 격조를 높여주는 치밀한 구성과 섬세한 심리묘사가 날카롭고 명료하다. 특히 6학년 여자아이가 체험하는 갈등을 희망과 기쁨으로 반전시킨 흥미로운 동화”라고 평했다.

시상식은 오는 7월 16일 오후 2시 시흥시청 늠내홀에서 개최한다. 

한편, 수상자인 박방희 시인은 1985년에 등단한 이후 동시집 『참새의 한자 공부』, 『쩌렁쩌렁 청개구리』, 『달 빵』, 등 여러 권의 동시집과 우화동시집, 청소년시집, 동시조집 등 다양한 아동문학 창작활동을 해 온 중견 시인이다. 새벗문학상. 방정환아동문학상, 한국아동문학상 등을 수상한 바 있고, 현재 국제펜한국본부 이사, 대구가톨릭문인회 회장으로 활동 중인 중견작가다.

김경옥 작가는 2000년 《아동문학연구》와 《아동문예》신인 문학상 수상으로 등단한 창작집으로는 『그 별의  비밀 번호』, 『불량 아빠 만세』, 『거울 공주』, 『은빛 웅어 날다』, 『공양왕의 마지막 동무들』, 『말꼬랑지 말꼬투리』, 『빈집에 핀 꽃』, 『가짜 뉴스를 시작하겠습니다』, 『나는 네가 밉다』, 『마로의 비밀 모자』 등이 있고 제20회 단국문학상을 수상한 바 있다. 

한정동아동문학상 관련 문의사항은 따오기아동문화진흥회(031-318-3330)로 하면 된다.


배너


배너

미디어

더보기
과림동 오폐수관 관통한 가드레일 시공처 ‘오리무중’ [시흥타임즈] 지난 9일 과림저수지 인근 도로침하 현장에서 가드레일 지주 말뚝이 오폐수관을 관통하여 박혀있는 사실이 드러난 이후, 현재까지 공사를 시행한 기관이 어디인지 찾지 못하고 있어 논란이다. 13일 시흥시와 시흥시의원 등에 따르면 오폐수관에 가드레일 지주 말뚝을 박아 고정한 시공자가 시흥시인지 농어촌공사인지 불분명한 상황이다. 시는 시 관련부서에서 가드레일을 시공한 기록에 없다면서 과림저수지를 관리하는 농어촌공사가 가드레일을 설치한 것이 아닌지 의심하고 있지만 농어촌공사는 이런 공사를 시행한 적이 없다며 양 기관이 책임을 떠넘기고 있다. 시에서 확인한 항공사진 등에 따르면 수로 옆 도로에 가드레일이 설치된 것은 지난 2010년경으로 파악된다. 해당 수로는 과림저수지에서 수문을 개방하면 계수천을 통해 목감천으로 흐르는 구조고 2009년 항공사진에는 수로 옆 도로에 가드레일이 설치되지 않았었다. 그러나 2010년 항측사진을 보면 수로 일부에 정비가 이뤄지면서 가드레일이 설치된 것으로 확인된다. 분명, 과림저수지를 관리하는 농어촌공사, 아니면 하천과 도로를 관리하는 시흥시 둘 중 한곳에서 해당공사를 시행한 것이 확실하지만 양 기관은 모두 공사를 하지 않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