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7.0℃
  • 맑음강릉 -0.4℃
  • 맑음서울 -3.6℃
  • 맑음대전 -3.0℃
  • 맑음대구 -1.7℃
  • 맑음울산 -0.7℃
  • 맑음광주 0.7℃
  • 맑음부산 0.9℃
  • 구름조금고창 -1.9℃
  • 흐림제주 6.5℃
  • 맑음강화 -6.0℃
  • 맑음보은 -5.3℃
  • 맑음금산 -5.2℃
  • 맑음강진군 -2.6℃
  • 맑음경주시 -2.1℃
  • 맑음거제 0.2℃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시흥시, 오이도 깡통열차 불법운행 합동단속 벌여

자전거 안전이용 문화 정착 합동 캠페인 총력

[시흥타임즈] 시흥시가 지난 19일 오이도 빨강등대 일원에서 오이도 자전거도로 내 깡통열차 불법운행에 따른 안전사고 예방과 자전거 안전이용 문화 정착을 위한 합동단속 및 캠페인을 시흥시 의회 및 시흥경찰서, 지역주민과 함께 진행했다.

지난 2016년에 완료된 오이도 자전거도로는 오이도 지역특화발전특구 및 수변생태관광벨트 조성사업의 일환으로 배곧신도시와 오이도 방조제길 3.2㎞를 연결한 도로다. 

관광산업 활성화와 지역경제 발전에 기여하고자 자전거도로로 설계했으나, 민간에서 자전거도로를 무단으로 점유해 깡통열차를 불법으로 운행하고 있어, 자전거 이용자들의 불편뿐 아니라 오이도를 찾는 시민들의 안전까지 위협받고 있는 상황이다.

시와 경찰서는 깡통열차 불법운행 등의 도로법 위반사항에 대해 행정계고, 집중단속 및 수사 등을 실시했다. 또, 이번 합동단속과 캠페인을 통해 시민들도 깡통열차의 불법 운행에 따른 안전사고 발생 우려 및 위험성을 인지해 스스로 탑승을 자제해 줄 것을 당부했다.

또한, 이번 캠페인에서는 자전거 이용 안전수칙, 자전거도로 내 통행금지 시설 안내와 시흥시에 주민등록 돼있는 모든 시민의 자전거 안전사고 대비를 위한 ‘시흥시민 자전거보험’ 혜택의 내용이 포함된 홍보 리플릿을 시민과 관광객들에게 배부하는 활동을 펼쳤다. 

박명일 시흥시 안전교통국장은 “불법운행 중인 깡통열차 외에 최근 개인형 이동장치인 전동킥보드, 전기자전거 운행이 날로 증가하면서 안전사고 예방과 경각심이 필요한 만큼, 이번 캠페인을 비롯해 시민과 관광객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안전의식 제고에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오이도 거주 주민들은 “깡통열차 불법운행에 대한 캠페인 활동을 토대로, 시흥시민과 관광객들이 성숙한 시민의식을 보여줘 불법운행이 근절되길 희망한다”고 전했다.

아울러, 시흥시는 자전거 안전이용 문화 정착을 위한 캠페인을 일회성이 아닌 연간 지속 추진해 자전거 안전사고 예방에 노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배너
배너


배너

미디어

더보기
"아동의 상상이 현실이 되는 시흥" [시흥타임즈] 시흥시가 18일 시청 글로벌센터에서 시흥시 아동친화도시의 지난 성과를 돌아보고 미래비전을 공유하는 ‘아동친화 거버넌스 정책대담’을 개최했다. 아동친화도시란, 1989년 11월 유엔에서 채택된 유엔아동권리협약의 기본권을 실천하고 18세 미만 모든 아동의 권리가 존중되는 도시를 뜻하며, 시흥시는 지난 2019년 4월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인증을 획득했다. 정책대담에는 임병택 시흥시장을 비롯해 송미희 시흥시의회 의장, 김선옥 시의회 교육복지위원장, 이상기 시흥교육지원청 교육장 등 아동관련 유관기관·단체장 30여명이 참석했다. 첫 행사의 포문을 연 ‘유니세프 한국위원회’ 정병수 본부장은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의 의미와 아동친화도시 선진 사례 등에 대한 강연을 진행했다. 이어, 조임경 시흥시 아동돌봄과장이 ‘아동친화도시 시흥의 현재와 미래’를 주제로 아동친화도시 시흥의 지난 성과과 함께 향후 비전이 담긴 「제2차 시흥시 아동친화도시 기본계획(2023 ~ 2026)」 청사진을 발표했다. 시는 올해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상위단계 인증을 목표로 ‘아동의 상상이 현실이 되는 시흥’을 비전으로 발표했다. 이를 추진하기 위한 6대 전략으로는 △아동의 놀 권리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