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0.7℃
  • 흐림강릉 -1.0℃
  • 서울 0.5℃
  • 흐림대전 1.7℃
  • 흐림대구 2.1℃
  • 비 또는 눈울산 1.9℃
  • 광주 4.0℃
  • 흐림부산 3.6℃
  • 흐림고창 4.5℃
  • 제주 8.1℃
  • 흐림강화 -0.5℃
  • 흐림보은 1.5℃
  • 흐림금산 1.6℃
  • 흐림강진군 4.6℃
  • 흐림경주시 1.8℃
  • 구름많음거제 4.8℃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시흥시, 건설기계조종사 면허 정기적성검사 잊지 마세요

[시흥타임즈] 시흥시(시장 임병택)는 2019년 3월부터 재시행 중인 건설기계조종사의 정기적성검사를 기한 내에 받을 것을 당부했다.

건설기계조종사 면허 소지자는 건설기계관리법 제29조에 따라, 해당 면허를 받은 날의 다음 날부터 10년(65세 이상인 사람은 5년)이 되는 날이 속하는 해의 1월 1일부터 12월 31일까지 정기적성검사를 받아야 한다.

이번 정기적성검사 대상자는 2012년에 면허를 받은 조종사와 2017년 면허 발급받을 당시 65세 이상 조종사로 올해 12월 31일까지 적성검사를 받아야 하며, 올해 말까지 수검하지 않은 조종사에게는 과태료가 부과된다.

정기적성검사 신청은 기존 건설기계조종사 면허증과 6개월 이내에 촬영한 모자 벗은 상반신 사진 1매, 1종 자동차운전면허증(‘1종 보통 신체검사서’ 갈음)을 지참해 시흥시청 3층 건설행정과로 방문하면 된다.

아울러, 8월 4일 건설기계관리법이 개정되면서 기존 정기적성검사를 받지 않을 경우, 최대 과태료가 50만원에서 200만원으로 증가했다. 또, 미수검기간이 30일 이내면 기존 과태료 2만원에서 5만원으로, 31일 이후 3일마다 추가되는 금액이 1만원에서 5만원으로 인상됐다.

시 관계자는 “건설기계조종사면허 소지자들 중 정기적성검사 대상자들에게 총 2회에 걸쳐서 안내문을 등기로 발송하고 있으며, 정기적성검사 기간을 놓쳐 과태료 처분을 받는 등 불이익을 받지 않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미디어

더보기
"기적을 넘어 기회로"… '2024 시화호의 해' 선포 [시흥타임즈] 22일 경기 화성에 있는 한국수자원공사(K-water) 송산글로벌교육연구센터에서 열린 ‘제9차 시화호권 정책협의회’에서 ‘2024 시화호의 해’ 선포식이 열렸다. 제9차 시화호권 정책협의회 자리에는 임병택 시흥시장, 이민근 안산시장, 손임성 화성시 부시장, 박세훈 한국수자원공사 도시본부장을 비롯해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시화호권 정책협의회는 시화호를 중심으로 개발과 보전이 이뤄지고 있는 3개 자치단체(시흥ㆍ안산ㆍ화성)와 한국수자원공사로 구성됐다. 협의회는 시화호의 환경적, 역사ㆍ문화적, 사회ㆍ경제적 가치에 주목하고 시화호의 미래를 위한 비전에 함께 공감하며 ‘시화호 조성 30주년 기념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하고 있다. ‘시화호 조성 30주년 기념사업’은 환경오염을 극복해 낸 시화호를 세계 속의 시화호로 도약하기 위해 시화호권역 기관이 함께 추진하는 공동사업이다. 기념사업은 시화호 브랜딩을 비롯해 학술ㆍ포럼 개최, 기록화ㆍ교육 운영, 해양레저 행사, 시민 참여 축제 운영 등으로 진행된다. 이날 선포식은 ‘2024 시화호의 해’ 선언문 발표와 시화호 공동브랜드(BI)를 활용한 퍼포먼스를 선보이는 것으로 진행됐다. 먼저, 선언문 발표는 시화호의 가치확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