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7.6℃
  • 구름조금강릉 33.4℃
  • 구름많음서울 28.7℃
  • 맑음대전 33.3℃
  • 구름많음대구 33.2℃
  • 소나기울산 25.3℃
  • 맑음광주 32.6℃
  • 구름많음부산 26.0℃
  • 맑음고창 29.2℃
  • 맑음제주 25.4℃
  • 흐림강화 22.7℃
  • 맑음보은 31.9℃
  • 맑음금산 32.7℃
  • 구름조금강진군 27.3℃
  • 구름많음경주시 31.6℃
  • 구름많음거제 26.1℃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시립장현루벤시아2차 어린이집, 저소득 취약계층에 사랑의 후원금 전달

[시흥타임즈] 시흥시 연성동 행정복지센터(동장 김상동)는 지난 10일 시립장현루벤시아2차 어린이집(원장 이수정)으로부터 사랑의 후원금 113만 원을 전달받았다.

후원금은 어린이집에서 개최한 사랑의 바자회에서 발생한 수익금으로, 시흥시 1%복지재단을 통해 연성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공위원장 김상동/민간위원장 박순애)로 지정 기탁됐다. 

시립장현루벤시아2차 어린이집은 매년 바자회를 개최해 수익금을 기부하며, 지역사회에 온정을 나누고 있다. 지정 기탁된 후원금은 저소득 취약계층을 위한 지역사회보장협의체 특화사업에 사용될 예정이다.

이수정 시립장현루벤시아2차 어린이집 원장은 “바자회 수익금 기부를 통해 아이들이 어려운 이웃을 돕는 행복을 느낄 수 있는 계기가 된 것 같아 뜻깊다”라며 “이번 바자회를 위해 힘써 주신 학부모들에게 다시 한번 감사하다. 앞으로도 어린이집에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겠다”라고 말했다.

김상동 연성동장은 “자라나는 꿈나무들에게 나눔을 가르쳐주고 실천해 주는 어린이집 관계자들과 학부모들에게 감사하다”라며 “전달된 후원금은 지역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잘 전달해 더운 여름을 건강하게 보낼 수 있게 하겠다”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미디어

더보기
서강대 트랜스내셔널인문학연구소, ‘폭력의 지층들’ 영화제 개최 [시흥타임즈] 서강대학교 트랜스내셔널인문학연구소가 오는 20일부터 23일까지 ‘폭력의 지층들’ 영화제를 개최한다. 이번 영화제에서 소개하는 10편의 영화는 제노사이드, 전쟁, 식민주의와 같은 광범위한 폭력과 함께 도래한 근대에 단기간에 극렬하게 자행된 폭력뿐만 아니라 생태 파괴나 인식론적 폭력과 같이 눈에 쉽게 드러나지 않는 구조적이며 장기간에 걸쳐 자행된 폭력의 문제를 함께 고민하게 만든다. ‘가자가자 신군’, ‘극사적 에로스’ 등을 연출한 하라 카즈오 감독의 ‘미나마타 만다라’는 1940년대 초 사지가 굳는 신체 이상 징후가 발견된 일본 미나마타 마을 주민의 이야기를 담은 작품으로, 상영 후 하라 카즈오 감독과 이영진 강원대학교 교수가 참여하는 감독과의 대화 시간도 마련했다. 32회 선댄스영화제 심사위원특별상과 신인감독상을 수상한 ‘세계가 충돌할 때’는 고유의 문화를 지키고자 하는 원주민 공동체와 개발의 논리를 우선하는 정부와 기업, 두 세계가 충돌해 인간과 생태계에 미치는 대가에 관해 성찰하게 하는 작품이다. 줄리아 다르 감독의 ‘땡큐 포 더 레인’은 기후 위기를 살아가는 케냐 농부 키실루의 이야기로, 공동체 회복력의 중요성을 상기시키는 감동적인 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