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6.9℃
  • 흐림강릉 20.3℃
  • 서울 18.4℃
  • 대전 21.5℃
  • 흐림대구 26.9℃
  • 구름많음울산 25.4℃
  • 광주 22.0℃
  • 구름많음부산 24.7℃
  • 흐림고창 19.4℃
  • 흐림제주 26.7℃
  • 흐림강화 16.5℃
  • 흐림보은 21.3℃
  • 흐림금산 21.3℃
  • 흐림강진군 25.2℃
  • 흐림경주시 26.3℃
  • 구름많음거제 24.2℃
기상청 제공

가뭄에 물왕저수지 '바닥', 농심(農心)도 타들어가

현재까지 관내 가뭄 피해는 없지만 농민은 '걱정'

(시흥타임즈=우동완 기자) 시흥시 최대 저수지인 물왕저수지가 계속되는 가뭄과 이상고온, 모내기철 농업용수 사용 증가로 바닥을 드러냈다.

시흥시 관내 850ha의 논에 농업용수를 공급하는 물왕저수지는 20일 현재 총저수량 (총 1897만3천 톤)의 19%까지 저수율이 떨어진 상황으로 저수지 하류 부분에만 물이 고여 있는 상황이다. 

가뭄이 계속되자 저수지를 관리하는 한국공어촌공사 흥안지소는 수자원공사(지사)에 팔당호 원수 공급을 요청했다. 

이곳의 관계자는 “저수율이 많이 떨어져 원수 공급을 요청 해 논 상태" 라며 "농사에 필요한 물을 최대한 받을 계획" 이라고 말했다.
하지만 다행히 시흥지역에 가뭄으로 인한 피해는 없는 것으로 관계당국은 파악하고 있다. 

시흥시 생명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아직까지 관내에 가뭄 피해는 없는 상황” 이라며 “목감과 능곡, 에코피아 등 하수종말처리장에서 정화된 하수를 각 하천에 방류하고 있어 저수지에 물이 없다고 용수가 아주 부족한 상태는 아니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계속되는 가뭄에 농심은 타들어 간다. 하상동에서 농사를 짓는 김모씨(60)는 “논 같은 경우는 모내기를 끝내 그나마 괜찮지만 밭 작물이 문제” 라며 “이 상황이 계속되면 사람이 물을 주는 것도 한계가 있어, 가뭄을 해소할 비가 제발 내려줬으면 좋겠다.” 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내 지자체와 농어촌공사가 관리하는 도내 341개 저수지의 평균 저수율(19일 기준)은 26.9%로 저수율이 0%인 저수지도 15곳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 저수율(53.2%) 의 절반에 불과한 것으로 가뭄을 해소할 단비가 어느 때 보다 기다려지는 상황이다. 

배너
배너


배너

미디어

더보기
"지하층 주택 매입해 점진적 소멸"… LH, 시흥시에서 매입 사업설명회 열어 [시흥타임즈] 시흥시가 지난 9월 29일 국토교통부와 한국토지주택공사(이하, ‘LH’)가 반지하 주택의 근본적인 문제 해결을 위해 진행하는 ‘신규 사업설명회’를 전국 지자체 최초로 신천동 행정복지센터에서 개최했다. LH 매입전세임대사업처에서 주최한 이날 사업설명회는 국토교통부와 시흥시 주택과 관계자가 참석했다. 또한, 대야·신천권 지역주민과 공인중개사, 민간 건설사 및 시흥지역건축사회 등 일반인 참석자 80여 명도 함께해 관심과 열기가 뜨거웠다. LH는 설명회에서 이번 사업의 목적은 폭우로 인한 침수 피해를 입는 등 재해에 취약한 지하층 주택의 점진적 소멸이라며, 이를 위해 “지하층 주택 매입사업을 새롭게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기존주택을 매입하거나 철거 후 신축하는 두 가지 방식으로 진행된다.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신축 시 용적률 추가 및 주차 대수 감소 등의 인센티브를 제공하고, 지하층 임차인에 대한 이주 대책도 별도로 마련한다. 국토교통부는 시흥시를 시작으로 10월 중 경기도 내 지자체 및 인천 지역에서 순차적으로 사업설명회를 진행하며, 지자체 및 지역주민의 의견을 수렴해 사업의 구체적인 세부 추진 방향을 수립할 계획이다. 한편, 시는 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