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8℃
  • 구름많음강릉 4.4℃
  • 구름많음서울 1.2℃
  • 구름많음대전 1.0℃
  • 흐림대구 2.6℃
  • 구름많음울산 4.2℃
  • 흐림광주 4.6℃
  • 흐림부산 6.2℃
  • 흐림고창 2.1℃
  • 흐림제주 7.1℃
  • 구름많음강화 -1.0℃
  • 구름많음보은 -2.0℃
  • 구름많음금산 -1.2℃
  • 흐림강진군 3.9℃
  • 흐림경주시 1.0℃
  • 구름많음거제 5.0℃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스케치] 주민이 행복했던 ‘마티네 콘서트’

[시흥타임즈=우동완 기자] 음악과 노래가 흐르고 주민들의 입가엔 행복한 미소가 가득했다.

30일 낮 12시 포동 태산아파트 상가에 자리 잡은 주민 커뮤니티공간 ‘학미소풍’에서 열린 ‘마티네 콘서트’의 모습이다. 
공연이 열린 '학미소풍'은 지난 2015년 12월 시흥시에서 매입한 시민자산으로 본래 아파트 지하상가였으나 폐점 후 활용되지 못하던 공간을 카페, 회의 공간, 계단형 쉼터, 댄스 공간 등으로 리모델링한 곳이다. 

공간과 공연이 만나 행복한 콜라보를 펼치는 순간이었다.

이날 공연을 주최한 시흥시음악협회 관계자는 “일반 시민들에게 어렵게 느껴질 수 있는 클래식 공연과 재즈를 친근한 레퍼토리와 출연진으로 구성해 마을에 직접 찾아가서 함께 나누는 이지클래식 콘셉트로 기획했다”고 설명했다. 

공연의 취지 처럼 높은 무대에서 내려온 연주자들이 주민과 함께 어우러지는 소통의 시간이기도 했다.
공연을 관람한 포동 거주 최모씨(35)는 “가까운 거리에서 클래식 공연과 재즈 등을 직접 들을 수 있어서 너무 행복했고, 마을로 찾아오는 이런 기회가 자주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슈스케에 출연해 인기를 끈 가수 이보경이 친숙한 노래로 주민들을 즐겁게 했다. 

한편, 이 행사는 시흥시가 주최하고 시흥시 음악협회가 주관했으며 오는 7월 7일 거모동 도일아지타트에 한차례 더 공연을 갖는다. 

배너



미디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