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25.2℃
  • 흐림강릉 19.3℃
  • 구름많음서울 28.0℃
  • 맑음대전 29.0℃
  • 구름많음대구 28.1℃
  • 구름많음울산 23.2℃
  • 구름조금광주 27.9℃
  • 구름많음부산 27.9℃
  • 구름조금고창 24.1℃
  • 구름조금제주 27.4℃
  • 구름많음강화 26.0℃
  • 맑음보은 27.3℃
  • 맑음금산 28.6℃
  • 맑음강진군 28.6℃
  • 흐림경주시 23.4℃
  • 구름조금거제 29.0℃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포토] 물 폭탄 떨어진 시흥시, 수해복구 ‘본격화’

[시흥타임즈] 비가 소강상태를 보인 10일 낮 시흥시 관내 침수 피해를 입은 각 지역에서 수해복구가 본격화됐다.

8일과 9일 양일간 시흥시 전역엔 평균 275mm로의 폭우가 쏟아졌고, 신천동은 시간당 최대 81mm의 물폭탄이 떨어졌다. 
이로 인해 시흥시 전체에서 182건의 주택침수, 108건의 도로와 농지침수가 발생했다. 특히 신천동의 경우 주택 107가구가 침수돼 피해가 집중됐다. 

10일 오후 신천동행정복지센터엔 동 통장협의회와 주민자치회, 자원봉사회, 체육회, 새마을회 등 유관단체 수십여명이 모여 침수가구에 대한 복구와 구호, 방역 조치에 들어갔다.
신천동행정복지센터 송현수 동장은 “오늘 아침, 직원들과 피해 가구를 돌며 전수조사를 마쳤고, 이중 도움이 필요한 가구에 우선적으로 인원을 배치해 복구를 시작했다”면서 “수해복구와 함께 방역조치도 병행하고 있다”고 했다.

이날 신천동 주택 수해복구엔 해당 지역구 김선옥(더불어민주당), 김찬심(국민의힘) 시의원 등이 참여해 일손을 도왔다.
침수피해를 입은 신천동 거주 A씨는 “급한대로 가족들과 물을 퍼내고 집안을 정리했지만, 아직도 할것이 많다” 면서 “수해복구를 위해 나온 자원봉사자분들게 감사드린다”고 했다. 

한편, 시흥시 재난안전대책본부는 집중호우가 예상되자 비상2단계를 가동해 폭우에 대비하면서 피해 복구에 돌입했고, 이틀간 총 685명이 투입됐다. 시는 추가 피해상황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며 응급 복구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미디어

더보기
극단 기린 창단 20주년 기념 「두 남편을 둔 여자」 공연 [시흥타임즈] 극단 기린이 제36회 정기공연으로 마련한 「두 남편을 둔 여자」를 도시재생사업으로 새롭게 태어난 솔내아트센터(구 , 시흥극장) 무대에 올린다. 수인囚人과 광인狂人을 남편으로 선택한 여자. 교도소와 정신병원을 오가며 ‘남편들’을 뒷바라지 하는 여자. 피 한 방울 섞이지 않은, 이혼한 전 남편의 딸을 기꺼이 자신의 딸로 받아들여 사랑으로 양육하는 여자. 가족 보다는 가정의 의미를 더 중시하는 한 여자의 삶 속에서 가족 간의 책임의식과 배려, 상호존중과 사랑을 확인한다. 이번 공연은 특별히 극단 기린 창단 20주년 기념작품으로서 공연의 의미를 더한다. 지역 예술문화운동의 첨병을 꿈꾸며 시흥에 터 잡은 극단의 뜨거운 몸부림을 확인하는 자리가 될 것이다. 공연이 펼쳐지는 극장 ‘솔내홀’에서는 연극이 공연되고, 같은 층에 마련된 전시 공간, ‘솔내갤러리’에서는 포스터 전시회가 열린다. 그간 극단이 제작한 공연 포스터, 프로그램 북, 소식지, 연하장 등을 통해 극단 기린의 20년 역사를 엿볼 수 있는 자리를 마련했다. 조금 이른 발걸음으로 ‘갤러리 들러 극장’으로 발걸음을 옮겨봄도 좋을 것이다. 9월 28일부터 10월 2일까지 공연하는 이번 작품은 평일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