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0.3℃
  • 맑음강릉 5.0℃
  • 구름조금서울 2.5℃
  • 흐림대전 3.4℃
  • 구름많음대구 2.9℃
  • 맑음울산 4.2℃
  • 구름많음광주 5.8℃
  • 구름조금부산 6.6℃
  • 흐림고창 2.3℃
  • 맑음제주 8.0℃
  • 흐림강화 1.9℃
  • 흐림보은 -0.6℃
  • 흐림금산 -0.1℃
  • 구름조금강진군 2.1℃
  • 맑음경주시 0.4℃
  • 흐림거제 4.6℃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시흥시의회, 자한당 보이콧 속에 2019년도 수정예산안 통과

시흥시의회가 19일 열린 제261회 제2차 정례회 제4차 본회의에서 2019년도 시흥시 예산안을 수정 통과시켰다.

이날 의회엔 총 14명 시의원 중 더민주 의원 9명만 출석했고 자한당 의원 5명은 전원 불참했다.

자한당 의원들은 예결위 위원장 선출과 관련해 자신들의 요구가 받아들여지지 않자 본회의에 출석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따라 의장을 포함한 더민주 의원 9명이 2019년도 예산안을 수정 발의 했고, 총 51억5천여 만원이 삭감된 2019년도 본예산을 통과시켰다.

더민주 의원들은 각 상임위가 삭감한 예산 약 118억원 중 시흥형주거비지원사업 등 약 64억을 부활시켰고, 민원콜센터구축 등 51억 5천여 만원은 그대로 삭감조치 했다.

또 서울대관학협력사업 15억 2천만원을 21억 5천만원으로 6억3천만원 가량 증액시켰다.

예결위 파행으로 인해 집행부가 제출한 예산 원안이 그대로 상정돼 통과될 것이라는 예측이 있었지만, 집행부와 더민주간 당정협의를 통해 상임위가 삭감한 내역에서 일부만 살리는 쪽으로 절충안이 나온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시흥시의회는 지난 4일부터 11일까지 각 상임위에서 2019년도 시흥시 예산안 심의를 벌여 약 118억원의 예산을 삭감조치 했고, 이후 12일부터 18일까지 열리는 예결위를 통해 이를 재차 심사할 예정이었지만, 예결위 위원장 선출의 문제로 정회를 거듭하다 결국 제대로 된 심사를 하지 못했다.




배너



미디어

더보기
시흥시노인종합복지관, 코로나19 감염병 예방 관리 총력 [시흥타임즈] 시흥시노인종합복지관과 시흥시북부노인복지관 (관장 이선미, 이하 노인복지관)은 코로나19로 인한 감염병 경계 단계가 장기화 될 것에 대비해 어르신들의 편의와 복지증진을 위한 단계적 임시운영을 실시한다. 2월 17일부터 노인복지관 임시운영이 시작됨에 따라 모든 출입자에 대한 발열체크, 손소독제 사용 권고, 일회용마스크 제공 등 철저한 관리를 통해 발열이나 호흡기질환 등의 증상이 없는 경우에 한해 노인복지관을 이용하도록 하고 있다. 관내 안내방송을 통한 감염증 예방수칙을 수시로 안내하는 등 어르신들의 불안감을 해소하여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을 마련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또한 노인복지관 방문이 어려운 저소득 취약계층 어르신들의 결식 예방을 위해 어르신을 대상으로 주3회 식사배달 서비스를 제공하며 손소독제와 일회용마스크를 함께 전달해 외출 시 사용할 수 있도록 안내하고 있다. 지난 2월 5일부터 열흘간의 휴관 기간에도 식사배달서비스와 대체식을 지원했다. 또 철저한 방역관리를 위해 2회에 걸쳐 전문업체를 통한 방역을 완료했다. 임시운영이 시작된 2월 17일부터는 엘리베이터, 출입문 손잡이 등 이용자들의 접촉이 잦은 곳에 대한 수시 소독과 매일 운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