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
  • 흐림강릉 14.0℃
  • 서울 16.0℃
  • 대전 17.0℃
  • 대구 15.2℃
  • 흐림울산 15.5℃
  • 흐림광주 17.4℃
  • 부산 15.8℃
  • 흐림고창 15.0℃
  • 흐림제주 17.1℃
  • 흐림강화 16.1℃
  • 흐림보은 16.9℃
  • 흐림금산 18.2℃
  • 흐림강진군 16.6℃
  • 흐림경주시 14.3℃
  • 흐림거제 16.0℃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시흥시, 배곧동 두 개로 ‘분동’ 결정

시흥시, "단일동에 대해 다수의 공감 얻지 못해"
분동 시기는 2021는 상반기, 분동 경계는 미확정.

URL복사
[시흥타임즈=우동완 편집장] 시흥시가 배곧 분동·단일동 문제에 대해 당초 원안대로 2개의 행정동으로 '분동' 결정했다. 

분동 시기는 배곧어울림센터가 준공되는 2021년 상반기가 될 전망이고, 분동의 경계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3일 시흥시에 따르면 시는 이와 같은 내용을 지난달 28일 배곧 주민들에게 보고했다.

시는 주민들에게 배포한 자료에서 “지난 4월 두 차례에 걸쳐 진행된 배곧 행정동 공론화 시민 토론회가 성황리에 마무리되었다” 며 “공론화 결과를 반영해 배곧 행정동을 두 개의 행정동으로 운영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두 개의 행정동으로 결정한 이유에 대해선 “1차 토론회에서 한 개동과 두 개 동에 대한 찬성률은 각각 46%와 38%로 나타났고, 2차 토론회에서는 43%와 39%로 집계 됐다”며 “시는 원안 변경이 다수의 공감을 충분히 얻지 못했다고 판단해 두 개 행정동 건립을 최종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중단됐던 ‘배곧어울림센터 1 (2021년 상반기 준공)’ 건립을 재개하고, ‘(가칭)배곧어울림센터 2 (2022년 상반기 준공)’의 건립도 조속히 추진하겠다.”고 덧붙였다. 배곧어울림센터엔 동주민센터와 어린이집, 행복건강센터 등이 설치된다. 

또 단일동 청사가 예정됐던 ‘문화예술2’ 부지에는 문화예술 회관과 아동회관, 학교 건립 등이 추진된다. 

한편, 시흥시는 애초 토지이용계획에 배곧 인구를 5만 명 이상으로 예상하고, 북쪽과 남쪽 각각 두 개의 행정동 건립을 계획했다가 일부 시민사회에서 단일동으로 추진하자는 의견이 개진되어 2회의 주민 공론화 과정을 거쳤다. 

시관계자는 “두 개동으로 분동이 결정된 만큼 경계를 어떻게 나눌 것인지에 대해서도 가장 합리적인 방안이 도출될 수 있도록 심사숙고 하겠다.”고 밝혔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미디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