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2℃
  • 맑음강릉 4.3℃
  • 구름많음서울 3.5℃
  • 맑음대전 4.4℃
  • 맑음대구 4.0℃
  • 구름조금울산 5.5℃
  • 구름많음광주 7.0℃
  • 구름조금부산 7.4℃
  • 구름많음고창 2.9℃
  • 맑음제주 9.7℃
  • 맑음강화 -0.1℃
  • 맑음보은 -0.6℃
  • 맑음금산 0.4℃
  • 구름많음강진군 3.0℃
  • 맑음경주시 1.3℃
  • 구름조금거제 4.8℃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임병택 시흥시장, “시민 동의 없는 사업, 강행 안 한다”

정왕동 자원순환특화단지 관련 입장문 발표

임병택 시흥시장이 23일 자원순환특화단지와 관련한 입장문을 내고 “시민의 동의 없는 사업 강행은 결단코 없을 것”이라고 밝혔다.

임 시장은 이날 자원순환특화단지 반대 비상대책위원회가 시흥시청을 찾은 자리에서 시 공무원들을 통해 이 같은 입장문을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임 시장은 입장문에서 “최근 시흥시 자원순환특화단지 설립과 관련해 불거진 각종 갈등과 소통부족으로 시민분들의 걱정이 크셨을 것으로 생각한다” 며 “더 적극적으로 소통하지 못한 점과 시가 추진하는 사업으로 인해 염려하셨을 시민 여러분께 사과와 위로를 전한다” 고 했다.

그러면서 “(자원순환특화단지는) 지난 2012년부터 추진되어 왔던 사업으로, 기본구상과 타당성을 검토한 후에 환경부의 승인과 경기도의 산업단지물량배정 등 일련의 행정 협의를 진행해 왔다”고 설명했다.

특히, “최근에는 민간사업자와 실시협약을 체결해 특수목적법인(SPC) 설립도 목전에 있다” 며 “이러한 추진 과정에 있어 시흥시와 상급기관 및 협약당사자가 주고받은 행정의 신뢰와 연속성이라는 가치는 결코 무시할 수 없다”고 덧붙였다.

임 시장은 그러면서도 “자원순환특화단지 설립을 두고 다양한 관점의 이야기들이 오고 가는 상황이지만, 시흥시장으로서 분명히 약속드릴 수 있는 것은 시민의 동의 없는 사업 강행은 결단코 없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 “자원순환특화단지가 주변 지역과 지역 사회에 어떠한 영향을 미치는지 다양한 분야에 대한 모든 가능성을 열어 두고 심도 있게 검토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임 시장은 “자원순환특화단지 조성 사업을 일방적으로 추진하지 않겠다” 면서 “논의와 토론을 하면서 최종결론에 도달할 때까지 시민여러분과 함께 하겠다”고 약속했다.

[아래는 임병택 시흥시장의 자원순환특화단지 관련 입장문 전문이다]


배너



미디어

더보기
시흥시노인종합복지관, 코로나19 감염병 예방 관리 총력 [시흥타임즈] 시흥시노인종합복지관과 시흥시북부노인복지관 (관장 이선미, 이하 노인복지관)은 코로나19로 인한 감염병 경계 단계가 장기화 될 것에 대비해 어르신들의 편의와 복지증진을 위한 단계적 임시운영을 실시한다. 2월 17일부터 노인복지관 임시운영이 시작됨에 따라 모든 출입자에 대한 발열체크, 손소독제 사용 권고, 일회용마스크 제공 등 철저한 관리를 통해 발열이나 호흡기질환 등의 증상이 없는 경우에 한해 노인복지관을 이용하도록 하고 있다. 관내 안내방송을 통한 감염증 예방수칙을 수시로 안내하는 등 어르신들의 불안감을 해소하여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을 마련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또한 노인복지관 방문이 어려운 저소득 취약계층 어르신들의 결식 예방을 위해 어르신을 대상으로 주3회 식사배달 서비스를 제공하며 손소독제와 일회용마스크를 함께 전달해 외출 시 사용할 수 있도록 안내하고 있다. 지난 2월 5일부터 열흘간의 휴관 기간에도 식사배달서비스와 대체식을 지원했다. 또 철저한 방역관리를 위해 2회에 걸쳐 전문업체를 통한 방역을 완료했다. 임시운영이 시작된 2월 17일부터는 엘리베이터, 출입문 손잡이 등 이용자들의 접촉이 잦은 곳에 대한 수시 소독과 매일 운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