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5.0℃
  • 구름많음강릉 19.6℃
  • 구름많음서울 26.7℃
  • 구름많음대전 27.4℃
  • 구름조금대구 24.2℃
  • 흐림울산 21.7℃
  • 구름조금광주 27.9℃
  • 구름조금부산 24.0℃
  • 구름조금고창 28.4℃
  • 맑음제주 24.9℃
  • 구름많음강화 26.0℃
  • 구름많음보은 23.7℃
  • 구름많음금산 27.0℃
  • 맑음강진군 26.0℃
  • 흐림경주시 22.1℃
  • 구름조금거제 23.4℃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홍원상 의원, 투기 의혹 이상섭 의원 징계요구

URL복사
[시흥타임즈] 19일 열린 시흥시의회 제 287회 임시회 본회의에서 국민의 힘 홍원상 의원이 토지 투기 의혹을 받고 있는 무소속 이상섭 의원의 징계요구안 처리를 촉구했다.

홍 의원은 이날 발언을 통해 “지난 3월 17일 본인을 포함한 5인(김태경, 홍원상, 이금재, 성훈창, 안돈의)이 이상섭 의원에 대한 징계요구안을 신청, 3월 폐회 때 본회의에 상정 처리하려 했으나 3월달만 넘어가자는 당사자의 간곡한 요청이 있어서 4월 본회의에 상정되는 줄 알고 있었는데 지금까지 일언반구의 말 한마디 없이 어물쩡 넘어가려고 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번 287회 임시회 폐회때 반드시 처리해달라” 며 “이번 폐회때 안건이 받아들여지지 않는다면 의장은 직무유기가 될 것” 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윤리특위를 구성해서 잘잘못을 논하면 될 일” 이라면서 “양당 대표에게 아무런 말없이 구렁이 담 넘어가듯이 그냥 넘어가려는 의도는 무엇이냐”고 되물었다.

이에 대해 박춘호 의장은 “회의 규칙에 따라 징계보고와 회부는 폐회 또는 휴회기간을 제외한 3일 이내에 하여야 한다고 명시 되어있다” 면서 “따라서 3월 17일 발의한 이상섭의원 징계요구의 건 처리기간은 4월 23일 278회 제2차 본회의 말까지다”라고 답변했다.

한편, 무소속 이상섭 의원의 부인 A씨는 지난 2017년 시흥시 정왕동 V-CITY예정지 그린벨트 밭 1517㎡를 매입했고 이상섭 의원은 6개월 후 열린 지방선거에서 해당 토지가 속한 구역의 조기 개발 공약을 걸고 당선, 투기 의혹이 불거졌다. 이에 대해 이 의원은 땅을 농사 목적으로 구입한 것 이라고 해명했었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미디어

더보기
GTX-C 오이도역 연장, "사업성 충분" 유치 총력 [시흥타임즈] 22일 시흥시는 GTX-C 오이도역 연장 사전타당성 분석 결과 경제성과 수익성 면(경제성(B/C) 1.38, 수익성(PI) 2.2)에서 타당성을 충분히 확보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시는 이번 결과를 바탕으로 GTX-C 오이도역 연장이 지역주민의 교통서비스·생활편의 제공뿐만 아니라 국가 정책인 수도권 균형발전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고, 이를 지속 추진할 계획이다. 시흥시는 그간 광역급행철도 기본계획 노선에서 제외돼 열악한 시흥시 교통체계를 철도중심으로 전환하고, 서울 접근성을 강화하기 위해 GTX(수도권광역급행철도)-C 노선 오이도역 연장을 추진해 왔다. 수도권 서남부 중심지역인 시흥, 안산지역은 시화스마트허브 등 국가산업단지가 위치한 곳으로 주요 중소전략산업의 경쟁력 확보를 위해 광역급행철도가 반드시 필요하다. 특히 지난 17일 GTX-C노선의 우선협상대상자가 현대건설 컨소시엄으로 선정됨에 따라, 시는 사업자와 긴밀하고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오이도역 연장이라는 시흥시민의 염원을 이루기 위한 장단기 계획을 수립해 사업을 적극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더불어, 앞으로 시흥시 관내에서 진행 중인 각종 개발사업의 개발 시기에 맞춰 체계적인 철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