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7.7℃
  • 구름많음강릉 -0.3℃
  • 맑음서울 -3.3℃
  • 박무대전 -3.3℃
  • 맑음대구 -0.8℃
  • 맑음울산 0.4℃
  • 맑음광주 -1.8℃
  • 맑음부산 4.0℃
  • 맑음고창 -2.3℃
  • 구름조금제주 3.9℃
  • 구름조금강화 -4.1℃
  • 맑음보은 -5.5℃
  • 맑음금산 -4.0℃
  • 구름조금강진군 0.0℃
  • 맑음경주시 0.9℃
  • 맑음거제 1.2℃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임병택 시흥시장, 초고압선 관통 강력 규탄…“강행시 전국 지방정부와 공동 대응 나설 것”

URL복사
[시흥타임즈] 시흥시는 한국전력공사가 진행 중인 신시흥 변전소에서 신송도 변전소까지 이르는 초고압선 송전선의 전력구 공사를 강력 규탄하며 “원점에서 재검토하라”고 촉구했다.

임병택 시흥시장은 26일 입장문을 통해 “공사가 진행될 경우 초고압 전기가 인구 밀집 지역인 배곧동 지하를 관통하면서 배곧 주민의 생존권과 환경권과 주거권을 크게 침해할 것이 너무도 자명하다” 며 “한전은 시민 안전은 뒤로 한 채 사업을 졸속으로 추진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지금도 장현지구 등 시흥시 주요 지역을 관통하는 거대 송전탑이 오랜 시간 도시 발전을 저해하고 있으며, 주민들은 이루 말할 수 없는 피해와 고통을 오롯이 감당하고 있다” 면서 “국책사업이라는 미명하에 이뤄지는 한전의 사업 추진에 대해 더는 시흥 시민의 일방적인 희생만을 강요할 수 없다”고 강조했다.

관련하여 임시장은 ▲주민이 배제된 한전의 전력구 공사는 원점에서 재검토돼야 할 것과 ▲시흥시에 충분한 자료를 제공하고 시흥시와의 총괄 논의부터 선행해야 할 것, ▲시흥시민에게 신시흥-신송도 전력구 사업 전반에 대해 투명하게 공개하고, 주민설명회를 통한 주민 동의를 구해야 할 것 등을 요구했다.

더불어 한전의 책임 있는 자세와 대책을 촉구하고 “한전이 계속해서 시흥시와 시흥시민의 요구를 무시한다면, 한전의 일방적인 사업시행으로 고통 받는 전국의 지방정부와 함께 공동 대응하는 등 직접적인 행동에 들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한국전력공사는 신시흥 변전소에서 신송도 변전소까지 이르는 34만5천 볼트의 초고압 송전선의 전력구 공사를 계획하고 현재 설계를 진행 중에있다. 사업 구간은 총 7.367㎞로 이 중 5㎞가 시흥지역에 속하고 배곧신도시 등 주거밀집지역을 관통한다. 





배너


배너

미디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