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9.5℃
  • 맑음강릉 27.4℃
  • 서울 19.9℃
  • 흐림대전 23.0℃
  • 맑음대구 27.4℃
  • 맑음울산 25.5℃
  • 맑음광주 22.8℃
  • 맑음부산 21.8℃
  • 맑음고창 21.0℃
  • 구름조금제주 19.3℃
  • 구름많음강화 17.3℃
  • 구름많음보은 22.6℃
  • 흐림금산 22.7℃
  • 맑음강진군 21.4℃
  • 맑음경주시 24.8℃
  • 맑음거제 21.9℃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은계지구 자족시설문제 원점으로 돌려야"

더불어민주당 시흥갑 지역위원회 기자회견...19일 공익감사 신청

19일 더불어민주당 시흥시 갑지역위원회가 시흥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은계지구 소규모공장 난립과 관련한 원인을 밝혀내고 책임기관을 규명하는 공익감사를 청구 한다”고 밝혔다.

이들은 기자회견에서 은계지구 자족시설에 첨단산업이 아닌 일반 공장들이 입주하게 된 배경을 밝혀, 명확한 책임을 묻겠다고 했다. 

공익감사 대상 기관은 한국토지주택공사, 국토교통부, 시흥시 등 총 3군데며 자유한국당 함진규의원에 대한 국토교통부 개입여부 등은 공익감사대상에서 제외한다고 밝혔다.

또 3월에 개의하는 임시회에 시흥시도시계획조례 개정을 위한 절차도 준비 중 이라고 했다.

더민주 시흥갑지역위원회는 지난해 11월부터 12월말까지 주말을 이용해 서명운동을 전개했고 총 청구인 4200명이 이에 서명했다. 청구에 유효한 요건은 3951명이다.
문정복 지역위원장은 기자회견에서 “은계지구 자족시설 토지 중 사전에 공고를 하지 않고 토지주에게 제공하는 등 석연치 않은 거래를 한 4필지에 대한 감사를 함께 요청 한다” 며 “은계지구 자족시설 공장입주자용 필지는 총 43개 필지지만 이중 24필지인 50%가 넘는 토지주가 입주조차 하지 않고 전매되어 부동산투기를 방지하고자 하는 장치를 지키지 않았다”고도 지적했다.

조례 원상회복 시 현재 공장입주자들의 피해가 없느냐는 질문에 대해선 “현재 공장 입주자들의 권리침해는 없고, 이후 입주하는 공장들은 상당부분 제한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더불어 “공장 입주자들과 3회에 걸쳐 논의를 했고 토지주나 공장 입주자들의 불이익을 구제할 수 있도록 기관들의 책임여부를 묻겠다.”고 덧붙였다.

문위원장은 “잘못된 정치와 행정으로 발생한 은계지구 자족시설 문제는 이제 원점으로 돌려놔야 한다” 며 “여러 가지 문제에 대해서는 책임 있는 자세로 지속적인 협의를 해 나가고, 다시는 불행한 상황이 반복되지 않도록 시민들의 이익이 우선되는 시금석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공익감사로 책임규명이 이뤄지면 은계지역 입주자대표회의가 별도 고발을 준비하는 것으로 가닥이 잡혔다.





배너

관련기사




미디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