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6.6℃
  • 구름조금강릉 24.2℃
  • 맑음서울 26.7℃
  • 구름조금대전 26.3℃
  • 구름조금대구 27.6℃
  • 구름많음울산 24.7℃
  • 구름조금광주 26.1℃
  • 구름많음부산 26.5℃
  • 구름많음고창 24.5℃
  • 맑음제주 28.2℃
  • 맑음강화 24.8℃
  • 맑음보은 24.7℃
  • 맑음금산 26.1℃
  • 흐림강진군 26.6℃
  • 구름많음경주시 27.2℃
  • 구름많음거제 27.2℃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시흥시, 3기 신도시 및 개발지구 투기 여부 전수 조사

v-city 투기 의혹 관련 공직자 없는 것으로 파악

URL복사
[시흥타임즈] 시흥시가 3기 신도시와 시흥시 개발지구 내 공직자 토지 취득 여부를 전수 조사하겠다고 밝혔다.

15일 시흥시는 광명시흥 공공주택지구 내 토지 매수 현황을 점검한 1차 전수 조사에 이어 3기 신도시 전체와 광명시흥테크노밸리, V-city(미래형 첨단자동차 클러스터), 하중·거모 공공주택지구 등 시흥시 개발지구 전체를 전수 조사한다고 했다. 

조사 기간은 15일부터 17일까지다. 조사 대상은 공로 연수, 파견, 휴직자를 포함한 모든 공직자로 1차와 같이 자진 신고와 자체 조사를 병행할 계획이고 자진 신고의 경우 공직자 본인을 비롯한 배우자, 직계존비속까지 포함된다.  

자체 전수 조사는 토지 조서, 취득세 납부 자료, 토지거래정보시스템 정보 등을 대조 확인하는 방식으로 진행하고 각각의 결과를 교차 검증하며 심층 조사할 예정이다. 

조사 결과 불법 투기가 의심될 경우 자체 징계와 함께 수사 의뢰 등 강력하게 조처하고, 자진 신고가 아닌 자체 조사를 통해 의심 내용이 확인될 경우, 비위 여부에 따라 가중 처벌 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LH에서 시작된 공직자 부동산 투기 의혹에 대해 비상한 각오로 임하고 있다" 며 "이는 일부 몇 몇의 과오가 아니라 공직사회 전체의 신뢰를 무너뜨릴 수 있는 중대한 사안이라는 생각으로 모든 공직자가 깊은 책임을 통감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최근 언론을 통해 불거진 LH 직원과 정치인의 V-city 투기 의혹과 관련해 사전 조사를 진행한 결과, 시흥시 공직자의 토지 거래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며 "V-city 사업 예정 구역 약 1,218필지에 대해 최근 5년간 내부 직원의 취득세 내역을 검토한 결과 현재까지 시흥시 직원 관련 특이사항은 발견되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미디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