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7.4℃
  • 흐림강릉 14.4℃
  • 구름많음서울 18.7℃
  • 구름많음대전 21.1℃
  • 구름많음대구 22.1℃
  • 흐림울산 19.8℃
  • 구름많음광주 20.7℃
  • 흐림부산 20.0℃
  • 구름많음고창 19.8℃
  • 흐림제주 20.5℃
  • 흐림강화 17.9℃
  • 구름많음보은 20.1℃
  • 구름많음금산 19.7℃
  • 흐림강진군 21.8℃
  • 구름많음경주시 21.1℃
  • 흐림거제 18.7℃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시흥시 개발예정지까지 손댄 LH직원…V-CITY에 땅 사고 나무심어

[시흥타임즈] 광명·시흥 신도시 사전 투기 의혹으로 직위 해제당한 LH 직원이 시흥시 정왕동 일원에서 추진중인 지자체의 개발 사업 예정지를 사전 매입한 사실이 포착됐다. 

9일 본지는 의혹이 제기된 정왕동 v-city 개발예정지의 등기부등본 등을 확인한 결과 LH 직원인 강 모씨가 지난 2017년 1월 그린벨트인 정왕동 밭과 도로 총 3필지 2,178㎡를 경매로 낙찰받은 사실을 확인했다. 

강씨는 낙찰시 또 다른 한 명과 2분의 1씩 공유로 해당 토지를 취득 하였는데 다른 한명도 LH직원인지 여부는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현재 해당 토지엔 투기 의혹이 불거진 다른 토지들과 마찬가지로 나무들이 심어져 있는 상태다. 

강씨가 밭을 낙찰받은 시점인 지난 2017년 초는 시흥시가 이 일대 221만㎡ 면적에 미래형 첨단자동차클러스터(V-City) 개발사업의 우선협상대상자를 선정하고 국토부와 그린벨트 해제 관련 사전협의를 시작한 시점이고, 1년 뒤인 2018년에는 주민설명회를 열고 그린벨트 해제 논의를 공론화한 시기다.

해당 지역은 지난 2018년 1월 26일부터 개발에 앞서 설정되는 규제인 개발행위허가제한지역으로 묶였다.

LH직원이 지자체의 개발 사업 예정지까지 사전에 토지를 매입한 것이 확인됨에 따라 지역 개발 사업에 공직 등 투기세력이 조직적으로 가담 하였는지에 대한 면밀한 조사가 필요해 보인다. 

배너
배너

관련기사



배너

미디어

더보기
웨이브파크, 개장 2주년 기념 서핑 초급레슨 1+1 프로모션 진행 [시흥타임즈] 웨이브파크가 오는 8일 개장 2주년을 맞아 고객 감사 이벤트로 다양한 온라인 프로모션 및 현장 이벤트를 진행한다. 웨이브파크는 8일부터 11일까지 ‘2주년에 우리 같2 서핑하자’ 프로모션으로 서핑 초급레슨 1+1 이벤트를 진행한다. 서핑 초급레슨은 서핑이 처음이거나 스스로 파도를 잡기 어려운 서핑 초보자들을 위한 강습으로 전문 강사의 지도 아래 기초부터 체계적으로 배울 수 있다. 8일 개장 2주년 당일에는 단 하루 특가와 웨팍 생일파티를 진행한다. 서핑 초급/중급레슨, 베이 자유서핑, 리프자유서핑(중급), 체험 다이빙을 최대 50%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안전을 위해 신장 150cm 이상 고객만 서핑할 수 있다. 생일파티는 서프라운지에서 15시부터 16시까지 진행한다. 당일 방문 고객에게는 초대권과 커피 쿠폰을 제공하고 생일파티 참석자를 대상으로 럭키 드로우 행사 등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또한, 10월 4일부터 10월 11일까지 웨팍에게 선물주기 이벤트를 진행한다. 참여 방법은 웨이브파크 인스타그램을 팔로우하고 게시글 댓글에 유쾌하고 특별한 생일선물 아이디어를 남기면 된다. 댓글을 남긴 사람 중 20명에게 기프티콘을 제공한다. 이벤트와 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