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1.1℃
  • 구름조금강릉 22.8℃
  • 구름조금서울 25.1℃
  • 구름조금대전 23.2℃
  • 구름많음대구 23.6℃
  • 구름조금울산 23.6℃
  • 구름조금광주 22.0℃
  • 구름조금부산 23.9℃
  • 구름조금고창 21.5℃
  • 구름많음제주 26.1℃
  • 맑음강화 22.0℃
  • 구름많음보은 20.9℃
  • 구름많음금산 20.7℃
  • 구름많음강진군 21.5℃
  • 구름많음경주시 23.1℃
  • 구름조금거제 23.4℃
기상청 제공

오피니언

[편집실에서] '머피의 법칙'이라고 하더라도…

URL복사
[시흥타임즈=대표/편집장 우동완] 코로나19의 재확산, 역대 순위에 기록된 장마, 연이어 올라오는 태풍...

일은 좀처럼 풀리지 않고 갈수록 꼬여만 가는 상황. 우리는 이런 상황을 ‘머피의 법칙’이라고 부른다. 

엎친 데 덮치는 연속적인 상황에서 지난 8월 30일부터 시작된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는 오는 13일까지 연장되었다.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해 자영업자와 소상공인 들의 피해는 점점 커지고 있다.

특히 저녁 9시 이후 사실상 문을 닫아야 하는 음식점과 영업정지가 내려진 노래방, PC방 등 자영업자들의 고통은 이루 말할 수 없는 지경이 이르고 있다.

밤을 대낮처럼 밝히던 오이도 횟집들은 저녁 9시가 되자 일시에 불을 끄며 문을 닫았고, 동네 곳곳의 음식점과 기타 상가들도 영업을 종료했다.

고위험군으로 분류된 유흥업소, 노래방, PC방 등에 내려진 영업중단 조치는 이들의 생계마저 위협하고 있다.

또 비대면 수업만 허용한 학원가가 밀집한 건물은 유령도시를 방불케 할 만큼 고요하기 그지없다.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해 마땅히 취해야 할 뼈아픈 조치라는 것을 모두가 알고 있지만 긴병에 효자 없다고, 골목마다 한숨이 가득하다.

대야동에서 PC방을 운영하는 한 업주는 “영업정지로 인해 수익은 마이너스지만 나가야할 지출은 그대로인 상황에서 어찌해야 할지 모르겠다”며 정부의 추가 대책을 촉구하기도 했다.

돌이켜보면, 각자가 방역 수칙을 잘 지켰다면, 코로나19에 대한 경각심이 조금 더 높았다면, 이와 같은 조치는 내려지지 않았을 것이다.

방역수칙을 잘 지켜도 피할 수 없이 벌어지는 일반적인 감염과 달리 이번 코로나 확산은 무모한 집회와 "나는 걸리지 않는다"는 식의 무책임이 불러온 극치였다.

단 몇 사람, 몇 개 집단의 아집으로 수많은 자영업자와 국민들이 고통 받고 있다는 사실을 잊어선 안 될 것이다. 

여담으로 일이 풀리지 않고 갈수록 꼬여만 간다는 ‘머피의 법칙’엔 이런 이야기가 있다. 

머피의 법칙은 1949년, 당시 미공군 소속 대위였던 에드워드 머피가 차세대 음속기 개발을 위해 인체가 버틸 수 있는 중력의 한계를 찾는 실험을 진행하던 중, 일이 자꾸 잘못된 방향으로 가는 것을 보고 붙인 법칙이다. 

그런데 일이 자꾸 꼬이고 잘못된 방향으로 간 이 실험 덕분에 충분한 안전장치가 있다면 인체는 극심한 충격도 버틸 수 있다는 결과를 도출했고, 이것은 자동차의 안전벨트나 에어백을 의무화하는 길을 열었으니, 머피의 법칙 속에서도 인류는 나름 다른 방향으로 발전하고 있었음에 경이로울 뿐이다. 

현재의 어려움과 같은 상황 속에서도 우리는 분명 더 나은 내일로 발전할 것이다. 누구나의 일이 돼버린 이 어려움을 한마음으로 슬기롭게 극복한다면, 훗날 우리가 코로나19에 대처한 일들이 세계사에서 빛날 것이라고 나는 믿는다. 

조금만 더 참자. 힘내라 시흥, 힘내라 대한민국. 


배너

관련기사



배너

미디어

더보기
공영주차장 ‘자유이용권’ 누리는 시흥시의원들 [시흥타임즈] 시흥시의원들이 시 공영주차장을 무료 또는 할인 받아 사용하고 있어 특혜 논란이 일고 있다. 16일 시흥도시공사와 시의회 등에 따르면 시는 공무원들에게 월 1만원의 요금을 받고 있는 시청사 부설주차장(548면)을 조례에 의해 시의원들에게 무료로 이용토록 하고 있다. 또 관내 유료 공영주차장은 감면 법규가 없음에도 의원 1인당 월 5만원만 내면 전체 62개 유료 공영주차장을(6926면)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도록 대폭 할인하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복수의 시의원들에게 확인한 결과 현재 5만원에 이용하는 공영주차장도 작년 국민권익위의 권고가 있기전까지는 계속 무료로 이용했다는 전언이다. ▶시민들에겐 하늘의 별따기인 월정기권시흥도시공사가 관리하는 유료 공영주차장 월정기권은 지정한 해당 주차장 1곳을 추첨에 의해 시민들에게 지급하는데 급지별로 월 7만원에서 3만원까지 요금에 차등을 두고 있다. 도시공사가 시기별로 실시하는 월정기권 추첨은 공영주차장을 이용하려는 시민들의 경쟁률이 상당히 높은 상황이다. 실제로 지난 2020년 2월 도시공사가 신천.대야권 7개소 총 285면에 대한 월정기권 신청 결과 642명이 참여해 평균 2.25:1의 경쟁률을 보였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