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두천 9.0℃
  • -강릉 9.0℃
  • 서울 9.6℃
  • 대전 10.9℃
  • 대구 9.7℃
  • 울산 10.7℃
  • 흐림광주 15.5℃
  • 부산 11.3℃
  • -고창 17.0℃
  • 흐림제주 16.2℃
  • -강화 9.2℃
  • -보은 10.4℃
  • -금산 10.8℃
  • -강진군 14.2℃
  • -경주시 10.2℃
  • -거제 12.7℃
기상청 제공

심기보 시흥시장 예비후보, "어린이집 국·공립화 확대"

심기보 시흥시장 예비후보는 ‘45만 시흥시민이 누리는 100만 도시의 품격’을 구현하기 위한 보육정책의 핵심공약을 23일 발표했다. 

심후보는 시흥의 엄마들이 마음 편히 자녀를 보육하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가장 시급한 문제로 ‘어린이집의 국·공립화’라는 점을 분명히 하고, 이를 구현하기 위한 4개년 계획을 발표 했다.

먼저 ▲첫해에는 시 조직에 ‘어린이집 국·공립화 전담팀’을 구성하고 ▲2년차에는 민간어린이집의 국공립 전환 시작 ▲3년차에는 국·공립어린이집의 신규 신설을 가속화 하고 ▲4년차에는 시흥을 전국 최고수준의 국·공립 어린이집을 보유한 ‘아이키우기 좋은 보육환경의 도시’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심기보 후보는 이를 구현하기 위해 정부, 도비, 시비를 적극적으로 확보해 나가고, 영유아들의 복지를 위해 기존 시립 어린이집의 시설 개선을 위한 지원도 함께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심기보 후보는 교육부, 안산교육청 등에서 근무하며 교육분야의 정책수립과 실행에 다양한 경험을 충분히 보유한 교육전문가이기도 하다. 심후보는 45만 시흥시민의 행복한 삶을 위해서 보육 문제를 해결해 여성과 아이가 행복한 시흥을 반드시 만들겠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우정욱 시흥시장 예비후보, "도시재생, 지금이 최적기" 우정욱 시흥시장 예비후보가 “정부의 의지가 강력한 지금이 시흥 도시재생의 최적기”라면서 “민선 7기에 본격적이고 광범위한 다양한 방법의 도시재생을 추진할 것”이라고 시흥 도시재생에 대한 강력한 의지를 피력했다.우 예비후보는 “우리 시흥과 같이 도시개발이 많이 이루어지고, 권역별 통합이 필요한 도시는 도시재생에서 그 답을 찾아야 한다”면서 “우리 시흥시가 도시재생과 관련 국도비 지원도 많이 받고, 모범사례로 인용될 만큼 많이 노력하고 있지만 다수의 시민들은 여전히 불편을 느끼는 것이 사실“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우 후보는 “지금 문재인 정부가 도시재생을 뉴딜 정책으로까지 만들고, 국정과제의 매우 중요한 부분으로 다루고 있다“면서 ”박근혜 정부에 비해 문재인 정부는 규모를 훨씬 늘려 100개 사업, 조 단위의 예산을 투입할 만큼 주요한 정책으로 인식하고 있다. 지금이 시흥의 도시의 도시재생의 큰 그림을 그리고 완성할 때“라고 밝혔다. 시흥 도시재생 사업과 관련, “구도심과 신도심 공통적으로는 부족한 문화 체육시설 복지 기능은 강화해야 하는 것은 당연히 기본”이라면서 “지역의 특성을 살리는 다양한 방법의 도시재생을 실현할 것”이라고 밝혔다. 도시재생 초안에 따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