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두천 14.2℃
  • -강릉 12.9℃
  • 흐림서울 13.2℃
  • 구름조금대전 15.2℃
  • 구름조금대구 16.6℃
  • 구름조금울산 16.1℃
  • 구름조금광주 15.0℃
  • 구름많음부산 14.8℃
  • -고창 13.0℃
  • 구름조금제주 16.6℃
  • -강화 13.7℃
  • -보은 14.2℃
  • -금산 13.2℃
  • -강진군 15.7℃
  • -경주시 15.8℃
  • -거제 16.5℃
기상청 제공

심기보 시흥시장 예비후보, ‘산후조리비 지원사업’ 적극 도입

심기보 시흥시장 예비후보는 5월 1일 시흥시의 모든 산모들이 경제적 걱정 없이 마음놓고 아이를 출산할 수 있도록 이재명 경기도지사 후보와 함께 ‘산후조리비 지원사업’을 시흥시에 적극 도입하겠다고 밝혔다.
  
심기보 후보는 시흥시민들의 삶의 질 향상과 행복을 보장하기 위해 시흥시민들의 산후조리비지원을 이재명 후보와 함께 정책연대를 통해 실현하겠다고 밝히고, 이에 대한 구체적인 방안으로 첫째, 소득 수준과 관계없이 출산가정 산후조리비 지원, 둘째, 공공산후조리원 확충. 셋째, 산후조리비 지원의 지원금 일부를 시흥시 지역화폐로 지원할 것을 고려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의 이바지하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심 후보는 시흥시가 친정 엄마의 마음으로 산모들을 돌보겠다며, 산모들과 가족들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고 아이 낳기 좋은 환경을 만들겠다고 다짐했다. 

‘17년 6월 기준 전국 평균 산후조리원 이용 요금은 234만원이고, 실제로 산후조리원비 이외에도 여러 항목을 더하면 산모들 둔 가정의 지출비용은 거의 두 배에 달한다.  
 
심기보 예비후보는 고용소득 불안과 자녀 양육비의 부담 증가 등으로 연애, 결혼, 출산을 포기하는 이른바 ‘3포 세대’ 문제를 심각한 사회적 현상으로 보고, 정부에서 지난 10년동안 출산율을 높이기 위해 많은 노력을 했지만, 저출산의 늪에서 빠져나오지 못하고 있는 현실을 꼬집으며 시흥이 선도적으로 산후조리비를 지원해 저 출산 문제을 해결하는데 앞장 설 것이라고 소신을 밝혔다.

관련기사



시흥시 문재인 대선 캠프 자문위원, "우정욱 시흥시장 예비후보 지지" 문재인 대통령후보 중앙선거대책위원회 - 자치분권균형발전위원회 정책자문위원중 시흥에 거주하는 30인이 우정욱 시흥시장 예비후보 지지를 밝혔다. 이날 지지를 선언한 정책자문위원들은 지지선언을 통해 “문재인 대통령 선거 당시 우정욱 시흥시장 예비후보의 모습을 기억한다”면서 “우 후보는 중앙선대위 자치분권균형발전위원회에서 일하면서 ‘내 삶을 바꾸는 자치분권공약(안)’을 만들어내고, 지방분권개헌국민회의와의 지방분권개헌 국민협약을 이끌어냈다”고 밝혔다. 또한 “자치와 분권은 김대중 대통령과 노무현 대통령이 내세운 정책 철학이다”면서 “우정욱은 문재인 대통령까지 이어진 이 정책기조를 가장 잘 이해하고 있는 후보”라고 밝혔다. 이어 “우 후보는 시대정신인 자치분권을 우리 시흥시에 잘 녹여내고 중앙정부와의 소통에도 눙력 있는 후보”라면서 “이미 검증받은 탁월한 기획력과 추진력으로 시흥에 새로운 변화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대외적으로 자치분권통으로 알려진 우정욱 시흥시장 예비후보는 문재인 대통령 후보 중앙선대위 자치분권균형발전위원회에서 일했으며, 공보단 부대변인도 겸했다. 참여정부에서는 행정자치부 장관정책보좌관을 지냈으며, 시흥시 시민소통담당관으로 일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