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두천 28.6℃
  • -강릉 31.1℃
  • 연무서울 29.3℃
  • 맑음대전 30.1℃
  • 맑음대구 33.3℃
  • 맑음울산 25.7℃
  • 연무광주 29.9℃
  • 박무부산 23.7℃
  • -고창 25.2℃
  • 박무제주 22.7℃
  • -강화 22.4℃
  • -보은 30.1℃
  • -금산 29.3℃
  • -강진군 28.4℃
  • -경주시 32.4℃
  • -거제 25.6℃
기상청 제공

곽영달 시흥시장 후보 “시흥을 사통팔달 도시로 변신시키겠다”

곽영달 시흥시장 후보가 수도권의 닫힌 도시 시흥을 사통팔달 도시로 변신시키겠다고 선언했다.

그리고 1차적 과제는 시흥 전철시대의 완성이라고 강조했다.오는 6월 16일 개통하는 서해선 전철에 이어 월곶판교선, 신안산선 착공도 앞당긴다는 계획이다. 

거기다 인천지하철 2호선도 신천동 은행동등을 거쳐 광명 KTX역까지 연결하면 시흥 전철시대가 꽃필 것이라 전망했다.

시흥시 공무원으로 잔뼈가 굵은 곽후보는 “옛 시흥시의 모습은 사실 수도권의 닫힌 도시 였다. 수도권 경인축과 경수축 사이에 놓이다보니 고개를 넘어 들어가고 나오는 마을이었다. 

1990년대에 형성된 정왕권도 수인선이 완전 개통되고, 정왕역이 KTX정차역으로 확정되면 더욱 활성화 될것이다“고 분석했다.

곽후보는 이와 더불어 우선적으로 버스 위주 교통 체제를 전철 중심으로 전환하고, 시흥시청역 중심으로 방사형 교통체제를 구축하겠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시흥복합버스터미널을 구축하여 시외버스는 물론 고속버스 노선을 전국 주요도시로 확대하겠다는 계획도 주목받고 있다.

현 수도권 교통체제에 발맞춰 서울행 광역 버스 노선을 신설하고, 단거리 수송 마을버스 노선을 추가하는것도 구체적 시행안이다.

이를 위해 시흥시 버스 면허업체 경쟁체제를 도입해야함도 필수 과제이다.

곽후보는 “도시의 발전에 필수요소가 교통”이라면서 강한 의욕을 보였다. 곽후보는 시흥 면서기로 시작해 최연소 국장 승진, 최장수 국장 등 38년간 오직 시흥만을 위해 일해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