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두천 22.9℃
  • -강릉 27.0℃
  • 황사서울 23.4℃
  • 맑음대전 25.3℃
  • 맑음대구 29.1℃
  • 맑음울산 29.2℃
  • 구름많음광주 26.1℃
  • 구름조금부산 23.3℃
  • -고창 24.1℃
  • 흐림제주 22.5℃
  • -강화 19.2℃
  • -보은 25.6℃
  • -금산 24.7℃
  • -강진군 25.2℃
  • -경주시 28.6℃
  • -거제 24.0℃
기상청 제공

홍은숙 시의원 후보, 요양보호사 시흥사회서비스공단 설립 약속

시흥지역 서비스노동자 77명 집단 입당

홍은숙 민중당 시흥시의원 후보가 요양보호사 처우 개선과 질 높은 요양서비스 제공을 위한 ‘(가칭)시흥사회서비스공단’ 설립을 약속했다.

홍 후보는 23일 오전 시흥시청 시민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 같은 정책구상을 밝혔다. 또한 시흥지역 서비스노동자 77명이 민중당에 집단 입당했다.

이날 기자회견에는 홍 후보와 요양서비스노조 경기지부 이미영 지부장, 황규범 시흥안산지회장 등 조합원들이 참석했다. 학교비정규직노조 조합원들도 연대했다.

요양보호사는 치매·중풍 등 노인성 질환으로 독립적인 일상생활을 수행하기 어려운 노인들을 위해 요양 및 재가 시설에서 신체·가사 지원 서비스를 제공하는 이들이다.

홍 후보는 “저와 경기지부는 지방선거 승리 및 노동존중, 지방자치시대를 열기 위한 5대 정책협약의 이행을 약속한다”고 말했다. 

홍 후보는 또한 “홍문종, 염동열 의원에 대한 체포동의안 부결, 최저임금 산입범위확대의 여야 합의 행태는 자기 식구 감싸기”라며 “노동자 서민의 민생보다 재벌의 눈치를 보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노동자, 서민의 삶을 책임질 유일한 정당은 민중당이고 저 홍은숙 후보:라고 했다.

5대 정책협약에는 △사회서비스공단 설립, 노조 참여 보장 △요양보호사 직접 고용, 1일 8시간 노동시간 준수 △각 지자체에서 실시하는 생활임금 적용 △처우개선비 즉시 원상회복 △요양보호사 지원조례 제정 등이 있다.

요양보호사 지원조례에는 △근로기준법 위반 실태 조사 및 행정처분 △질환에 대한 산재보험 처리 및 성추행 예방 대책 △요양보호기관에 대한 지자체의 관리감독 강화 △요양노동자 지원센터 설립 등의 내용을 담을 계획이다.

한편 홍 후보는 시흥시 나선거구(신현·매화·목감·연성·능곡·장곡동)에서 출마했다. 초등학교 급식실에서 근무하는 조리원이다. 전국학교비정규직노조 시흥지회장, 민주노총 경기도본부 부본부장, 민중당 시흥시위원회 최저임금119운동본부장 등을 맡고 있다.

관련기사



돈 없어서 세금 못낸다더니 … 도, 무기명예금증서 등 75건 215억 압류 은행에 가져가면 즉시 현금으로 환전이 가능한 무기명예금증서를 갖고 있으면서도 돈이 없다며 세금 납부를 거부하던 고액체납자들이 경기도 기획조사에 무더기로 덜미를 잡혔다. 경기도는 지난 1월부터 5월까지 1천만원 이상 고액체납자 약 3만7천명을 대상으로 이행보증보험 증권 거래내역을 전수 조사한 결과 무기명예금증서 44건 26억원과 매출채권 31건 189억원 등 75건 215억원 규모의 채권을 적발, 압류 조치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에 적발된 75개 예금증서와 매출채권 소유주는 모두 56명으로 이들의 체납액은 약 31억원에 이른다. 이번 조사는 고액체납자들의 경제활동 내역을 살펴보기 위해 실시한 이행보증보험 증권 거래내역 추적과정에서 발견된 것이라고 도는 설명했다. 이행보증보험 증권이란 납품이나 공사 등 일정규모 이상의 경제 활동시 의무적으로 발급받아야 하는 증권이다. 체납자들의 이행보증보험 증권 전수조사는 경기도가 전국 최초다. 도는 3만7천여명의 체납자 명단을 SGI서울보증에 전달하고 이들의 보증거래내역을 점검한 결과 이들이 예치한 무기명예금증서와 매출채권을 함께 발견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실제로 2010년부터 최근까지 재산세 등 1,100만원을 체납해 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