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2.0℃
  • 맑음강릉 27.2℃
  • 흐림서울 23.3℃
  • 흐림대전 24.4℃
  • 맑음대구 27.3℃
  • 맑음울산 25.5℃
  • 맑음광주 24.9℃
  • 맑음부산 24.8℃
  • 맑음고창 23.2℃
  • 구름많음제주 23.5℃
  • 구름많음강화 22.1℃
  • 맑음보은 23.0℃
  • 맑음금산 22.3℃
  • 구름많음강진군 22.8℃
  • 맑음경주시 25.8℃
  • 구름많음거제 24.1℃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첩첩산중 시흥시의회, '정상화 불투명'

한국당 "의장 문제 해결돼면 추경안 심사 하겠다", 김영철 의장 "의원들 만나 정상화 방법 찾겠다"

URL복사
김영철(더불어민주당) 시흥시의회 의장이 법원의 효력정지 가처분신청 인용으로 지난 28일 의장직에 복귀한 가운데 자유한국당과 국민의당 의원들이 또 다시 임시회를 보이콧해 시정 정상화가 불투명한 상황이다. 

1일 시의회 등에 따르면 시의회 자유한국당·국민의당 의원 8명은 지난 30일 예정된 245회 임시회 2차 본회의를 보이콧했다. 복직된 김영철 의장을 불신임한다는 이유에서다.

김 의장은 30일 본회의장에서 의결정족수(전체 의원의 과반)가 되지 않는 상황을 고려해 본회의를 개회하지 않았다. 보이콧, 본회의 미개최 등으로 상임위에서 심사된 조례 제정·개정안 등 20여 건의 안건이 모두 계류됐다.

의회에 제출된 시 1차 추가경정예산안은 앞서 28일 예산결산특별위원회에서 심사가 보류됐고, 30일 본회의가 열리지 않아 심의가 언제 이뤄질 지 장담할 수 없게 됐다. 

추경안은 도시환경위원회에서 회전기금 540억원(세입) 동의안 심사가 보류된 상황에 관련 예산이 추경안에 반영되자 예결특위 위원(당시 자유한국당 의원 3명)들이 심사를 보류시킨 것이다.

앞서 시는 지난달 14일부터 이달 19일까지 자유한국당·국민의당 의원들의 임시회 보이콧 등으로 인해 조직개편, 정기인사에 차질을 빚었는데, 또 다시 추경안 심사 보류, 임시회 보이콧이 결정되면서 시정 차질이 장기화되고 있다.

시 관계자는 "도시환경위가 회전기금 동의안 심사를 보류한 상태에서 관련 예산을 추경안에 반영해 예결특위에 의뢰했는데 심사가 보류된 것"이라며 "추경안이 처리되지 않아 당장 능곡동 복합커뮤니티, 목감도서관 신축공사 착공에 차질을 빚게 됐다"고 말했다. 

시의회 조원희 자유한국당 대표의원은 "시의회가 불신임한 김 의장에 대해 법원이 효력정지 가처분신청을 인용했지만, 우리는 김 의장을 인정할 수 없다"며 "김 의장이 주최하는 회의와 의사일정을 모두 거부하겠다"고 말했다. 

조 대표의원은 "의장 문제가 해결돼야만 추경안 심사를 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김영철 의장은 "자유한국당·국민의당 의원들을 만나 의회를 정상화시킬 수 있는 방법을 찾겠다"고 말했다.

한편 자유한국당·국민의당 의원들은 김 의장이 일방적으로 의회를 운영한다며 지난 9일 불신임안을 의결했고, 의장직을 해임당했던 김 의장은 법원의 불신임 효력정지 가처분신청 인용으로 28일 의장직이 회복됐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미디어

더보기
시흥시, 오이도 해상에 넙치 치어 112만여 마리 방류 [시흥타임즈] 시흥시가 지난 17일 수산자원 회복 및 어업인의 소득 증대를 위해 3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넙치(광어) 치어 약 112만 마리를 오이도 연안 해상에 방류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방류되는 넙치 치어는 수산종자 생산업체에서 지난 2월 한국수산자원공단으로부터 우수 수정란을 받아 부화시킨 후 약 3개월가량 키운 것으로 크기는 6~10cm 미만이다. 시는 지난 2일 경기도해양수산자원연구소에 넙치 치어의 전염병 감염 여부 검사를 의뢰했으며, 정밀검사 결과 참돔이리도바이러스병과 바이러스성출혈패혈증이 불검출된 건강한 종자임을 확인받았다. ‘광어’라는 명칭으로 국민들에게 익숙한 넙치는 1년에 60~80cm까지 성장하며 회, 찜, 구이, 탕 등으로 다양하게 활용되는 어종으로, 우리나라 해산 어류 양식 생산량의 90%를 차지할 만큼 인기가 높다. 한편, 시는 지난 4~5월에 오이도 갯벌에 동죽 치패 32톤 이상을 살포했고, 지난 10일에는 경기도 해양수산자원연구소가 자체 생산한 어린주꾸미 3만 마리를 오이도 연안 해상에 방류했으며, 오는 10월경에는 바지락․모시조개․동죽 치패를 오이도 갯벌에 살포할 예정이다. 경기도와 시흥시는 고갈돼가는 수산자원의 보전과 증식을 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