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8.5℃
  • 흐림강릉 19.1℃
  • 흐림서울 19.4℃
  • 구름많음대전 21.1℃
  • 흐림대구 20.4℃
  • 구름많음울산 21.2℃
  • 구름많음광주 22.5℃
  • 흐림부산 23.4℃
  • 흐림고창 20.2℃
  • 흐림제주 24.4℃
  • 구름많음강화 18.7℃
  • 구름많음보은 18.4℃
  • 구름많음금산 19.0℃
  • 구름많음강진군 23.2℃
  • 흐림경주시 20.4℃
  • 구름많음거제 21.7℃
기상청 제공

지방선거

[6·1 지방선거] 박소영 민주당 시흥시의원 후보 '출마의 변'

시흥시 마선거구(정왕3ㆍ4동, 배곧1ㆍ2동)

[시흥타임즈] 시흥타임즈는 오는 6월 1일 치러지는 제8회 지방선거에 출마한 지방의원 후보들의 출마의 변을 게재합니다. 유권자들의 알권리를 위해 출마의 변과 프로필을(이메일: estnews@naver.com) 보내주시면 본지 지방선거 카테고리를 통해 알리도록 하겠습니다. 

[박소영 민주당 시흥시의원 후보 '출마의 변']

안녕하십니까. 존경하는 시흥시민 여러분!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시흥시 마선거구(정왕3ㆍ4동, 배곧1ㆍ2동) 시의원 후보로 출마한 ‘일 잘하는 젊은 일꾼’ 박소영입니다.

저는 시흥에서 아이를 낳고 육아의 터널을 지나 경력단절 여성으로 다시 사회로 나왔습니다. 육아정보와 지역 소식을 듣기 위해 가입했던 경기도 대표 네이버 맘 카페에서 10년이 넘게 운영진으로 활동하며, 정왕동과 배곧동을 중심으로 엄마들을 만났습니다. 

시화공단에서 근무하는 노동자의 아내로 살면서 독박 육아로 아이를 키우는 고충을 들었습니다. 배곧신도시가 생기며 교육도시 비전을 보고 시흥으로 온 젊은 부부, 신도시에서 경제적 뿌리를 내리고자 하는 청년사업가들의 고충을 들었습니다. 시흥은 한층 젊어졌고, 서울대 시흥캠퍼스가 들어오면서 교육에도 큰 변화가 일어났습니다. 

저는 이곳에 ‘살고 있는 우리’가 ‘살고 싶은 동네로 만들어 살자’를 실천하기 위해 여성, 엄마, 학부모인 당사자들의 의견을 모으고 지역에 전달했습니다. 

젊은 교육도시

시흥이 교육문제로 떠나는 도시에서, 교육을 받고 싶어 들어오는 도시가 될 수 있도록 차별화된 교육경쟁력을 갖춘 ‘젊은 교육도시’로 만들겠습니다.

학교와 마을을 잇는 혁신교육에 10년 앞장서 있는 시흥교육을 전국적인 혁신교육 모델이 될 수 있도록 힘을 쏟겠습니다. 미래 인재ㆍ혁신교육이 현행 대입 제도에 불리한 점을 고려해 명문 입시학원 유치와 주요 대학 입시설명회를 운영하여 교육의 양극화를 완화하겠습니다.

서울대 교육협력 사업을 확대시켜 더 많은 학생들에게 기회가 될 수 있도록 면밀하게 살피고, 시청-교육청-학부모 네트워크를 구성해 직접 소통하겠습니다.

문화 예술 중심도시

시흥문화 예술 회관 및 예술 특화 초ㆍ중학교 건립, 지역자원을 연계한 문화콘텐츠산업 활성화로 배곧동을 문화 예술 중심도시로 만들겠습니다. 콘텐츠 제작, 창업, 마을방송을 위한 영상미디어 남부권 거점센터 및 여성ㆍ청년문화거리 조성, 시흥형 상권 활성화 사업 추진으로 자영업 경쟁력 강화 및 지역 경제 활성화를 추진하겠습니다. 

정왕동 4대 하천을 주민친화형 수변공원으로 완성하고, 정왕 둘레길 플로깅, 거북섬-오이도 해양관광단지 조성, 오이도 지방어항 개발 및 어촌뉴딜 300으로 체험형 관광사업 추진, GTX-C 오이도 연장 추진으로 정왕동의 큰 변화를 이뤄내겠습니다.

생활복지 안전도시

생활 스포츠인을 위한 공간 확보 및 예약 시스템 정비, 스포츠 포인트제 도입, 배곧 실내체육관(수영장) 조기 완성, 정왕동 재건축 추진, 노후 아파트 지원책, 스쿨버스 운영으로 학생들의 통학로 안전 확보, 경제활동하는 어르신을 위한 복지 증진, 경력단절 여성 지원 프로그램을 강화해 공익을 우선으로 하되 소외되는 곳이 없도록 하겠습니다. 

열심히 보다, 제대로!

‘의견을 들으면 건의가 되지만, 의견을 듣지 않으면 민원이 된다는 것’을 기억하고 시민의 일상생활 가장 가까운 곳부터 챙기고 보살피는 생활밀착형 시의원이 되겠습니다.

정치가 시민 삶의 문제에서 멀어질 때 정치는 기득권이 됩니다. 시민들과 함께 살고 싶은 마을을 만들기 위해 가장 낮은 자세로 시흥시민을 만나겠습니다. 그리고 이제까지 그래왔듯 직접 듣고 행동하겠습니다.

저 박소영, 정치하는 엄마가 되고 싶습니다. 내가 사는 세상보다 더 나은 세상에서 내 아이가 살아갔으면 하는 마음으로! ‘정치’와 ‘엄마’보다 ‘하는’에 방점을 두고 젊은 시흥을 만들어가는 당사자들의 이야기를 듣고, 함께 움직이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배너
배너

관련기사



배너

미디어

더보기
정부, ‘코로나 피해’ 자영업자·중소기업에 만기연장·상환유예 [시흥타임즈] 코로나19로 피해를 본 자영업자와 중소기업에 대한 대출 만기가 최대 3년 연장되고 최대 1년간의 상환이 유예된다. 고금리와 고물가, 고환율 등 3고(高) 여파로 대내외 여건이 나빠진데다, 차주와 금융권 모두가 충격없이 연착륙할 수 있도록 지원할 필요가 있다는데 따른 것이다. 정부와 금융권은 이달 말 종료 예정인 코로나19로 피해를 본 자영업자와 중소기업에 대한 만기 연장과 상환 유예를 이어가기로 했다고 27일 밝혔다. 그동안 코로나19 피해가 장기화되면서 만기연장·상환유예 제도는 6개월 단위로 4차례 연장됐다. 이를 통해 전 금융권은 6월 말까지 362조4000억원의 대출에 만기연장·상환유예 조치를 지원했고, 현재 57만명의 대출자가 141조원을 이용하고 있다. 5번째 이뤄진 이번 조치는 자영업자와 중소기업들이 충분한 여유를 가지고 정상영업 회복에 전념해 상환능력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는데 방점이 찍혀있다. 이에따라 그동안 이뤄진 일괄 만기연장은 금융권 자율협약으로 전환된다. 다만 금융권은 만기연장 차주들이 만기연장 여부나 내입·급격한 가산금리 인상 등에 대한 불안감이 없이 정상영업 회복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만기연장 조치를 최대 3년간 지원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