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7.2℃
  • 흐림강릉 14.4℃
  • 구름많음서울 17.0℃
  • 맑음대전 18.2℃
  • 구름조금대구 16.3℃
  • 구름조금울산 15.9℃
  • 맑음광주 19.3℃
  • 구름조금부산 17.3℃
  • 맑음고창 ℃
  • 구름많음제주 19.5℃
  • 흐림강화 14.7℃
  • 맑음보은 16.7℃
  • 맑음금산 17.1℃
  • 맑음강진군 18.1℃
  • 구름조금경주시 16.2℃
  • 구름조금거제 17.6℃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배너

부실시공 의혹 ‘시흥시 하수관로정비 BTL 사업’ 시의회 특위 꾸려 조사

[시흥타임즈=대표/편집장 우동완] 시흥시가 지난 2015년부터 시흥시 신천·대야·은행동 등 구도심에서 추진한 하수관로정비 임대형 민자사업(BTL)에서 시민 피해가 발생되고 있는 가운데, 31일 시흥시의회 이상훈 의원이 하수관로정비 BTL 사업과 관련한 행정사무조사 특별위원회 구성을 제안, 가결됐다.


이날 열린 제311회 시흥시의회 임시회에서 해당 안건이 가결됨에 따라 시의회는 김선옥, 이건섭, 김진영, 이상훈 의원을 행정사무조사 특별위원회로 구성하고, 오는 11월 21일부터 내년 6월 30일까지 223일간의 조사에 돌입하게 된다. 

특위 구성을 제안한 이상훈 의원은 “2015년 시흥시에서 신천·대야·은행 등 구도심을 중심으로 추진했던 하수관로정비 BTL 사업 이후 해당권역에서 수백건에 달하는 민원이 발생했다.” 면서 “해당 피해 사실이 명백함에도 시와 민간사업자는 서로 책임을 회피하며 전가하고 있어 시민의 고통만 커져가고 있는 실정”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하수관로정비 BTL 사업의 부실 공사 의혹에 대해 의회 차원의 심도 있는 조사를 통해 근본적인 원인을 명확히 규명하고 민원 처리 과정을 점검해 시민들의 고통을 해소하고 관내 하수관로정비 BTL 사업이 올바르게 진행될 수 있도록 행정사무조사를 실시하고자 한다” 고 했다. 

시흥시 하수관로정비 임대형 민자사업(BTL)은 빗물과 생활하수를 함께 받아서 처리하는 합류식을 분류식으로 교체해 생활하수만 하수처리장으로 보내는 사업으로 사업에 필요한 자금 380여 억원(2015년 11월 기준)은 9개 민간회사가 컨소시엄을 구성해 만든 시흥에코라인이 100% 선투자해 시공했다.

준공 이후 소유권은 시흥시가 갖게 되고 시는 여기에 들어간 공사비용과 운영비 등을 더한 임대료를 20년간 상환하는 방식으로 지난 21년부터 매해 30여 억원의 비용을 시흥에코라인에 지급하고 있다. 


배너
배너

관련기사

기자정보

프로필 사진
우동완 기자

차가운 머리와 뜨거운 가슴으로 뛰겠습니다.



배너


미디어

더보기
시흥산진원-킨텍스, 중소벤처기업 해외 진출 활성화 '맞손' [시흥타임즈] 시흥산업진흥원이 20일 킨텍스와 손 잡고 시흥시 소재 중소·벤처기업의 해외 진출 활성화 및 성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킨텍스에서 진행된 이번 업무협약식에는 시흥산업진흥원 유병욱 원장과 킨텍스 이재율 대표 이사를 비롯해 시흥시소상공인연합회 조성기 회장, 시흥시소부장경영인협회 김진대 회장, 시흥시기업인협회 이명열 회장, 스마트허브여성경영자협의회 변화순 회장, 시흥시기계제조협회 한형철 회장, 경기도수출기업협회 조요한 사무총장, 스마트허브경영자협회 김경환 사무 총장이 참석했다. 양 기관은 이 자리에서 △시흥시 산업 생태계 활성화 및 중소벤처기업 성장 지원을 위한 투자 및 국내외 마케팅 프로그램 개발 및 운영, △시흥시 관내 기업의 국내외 판로개척 지원을 위한 킨텍스가 개최하는 국내 및 해외 주관 전시회 참가 및 시흥시 특화 참가 프로그램 지원, △전시회와 연계된 다양한 부대행사 및 프로그램(수출상담회 및 컨퍼런스 등) 추진을 통한 관내 기업과 해외 바이어 매칭 및 참가업체의 현지 진출과 안정화 지원 등 시흥시 기업의 국내·외 판로개척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오는 10월 진흥원은 킨텍스와 손잡고 시흥시 기업의 해외 시장 진출을 위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