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0.5℃
  • 맑음강릉 4.2℃
  • 연무서울 3.2℃
  • 연무대전 3.7℃
  • 연무대구 3.3℃
  • 맑음울산 4.4℃
  • 연무광주 6.4℃
  • 맑음부산 6.8℃
  • 흐림고창 1.7℃
  • 맑음제주 10.2℃
  • 맑음강화 0.6℃
  • 구름조금보은 -0.8℃
  • 구름조금금산 -0.1℃
  • 구름많음강진군 2.9℃
  • 맑음경주시 0.9℃
  • 구름많음거제 4.7℃
기상청 제공

오피니언

[편집실에서] 예산안 심사, “올해는 달라질까”

[시흥타임즈=대표/편집장 우동완] 20일부터 시흥시의회가 2020년 시흥시 예산안 심사에 본격 돌입한다. 

12월 16일까지 27일간 열리는 시흥시의회 정례회에선 시 집행부가 편성‧제출한 1조 6천억원 규모의 2020년도 예산안과 2019년도 제3회 추경예산안을 심사한다.

의원들은 내년 예산안 심사에 앞서 부서별 사업을 체크하고 예산안을 들여다 보면서 꼼꼼한 심사에 대한 전의를 불태우고 있다. 혹시나 허투루 쓰이는 예산이 있는지 자세히 살펴본다는 것은 당연한 일이다. 

그러나 이맘때쯤이면 늘 그래왔듯이 지역구 챙기기에 나서는 의원들도 적지 않다. 손바닥만한 시흥에서 “내 논에만 물대라”는 식의 지역이기주의와 편 가르기가 여지없이 들려오고 있다. 

또 지난 의회의 예산안 심사 과정을 지켜볼 때 예결위 자리다툼 등으로 의회가 파행되거나 대립구도로 이어져 눈살을 찌푸리게 하는 일이 올해도 반복되지 않을까 염려된다.

내년 예산안 심사와 관련해 열리는 이번 정례회에선 종전과 같은 일들이 발생하지 않도록 여·야가 합리적인 의견을 돌출해 시와 시민들에게 피해가 발생되지 않도록 해야 할 것이다.

작년 보단 올해가, 그리고 내년이 더 나아지고 발전하는 의회를 의원들은 보여줘야 한다. 그렇지 못하면 늘 이맘때 들리는 “기초의회 무용론”이란 그 소리를 또 들어야 할 것이다. 


▼지난 의회 파행과 관련한 수많은 지난 기사들은 차치하고 작년 예산안 심사와 관련기사만을 첨부한다. 




배너

관련기사




미디어

더보기
시흥시노인종합복지관, 코로나19 감염병 예방 관리 총력 [시흥타임즈] 시흥시노인종합복지관과 시흥시북부노인복지관 (관장 이선미, 이하 노인복지관)은 코로나19로 인한 감염병 경계 단계가 장기화 될 것에 대비해 어르신들의 편의와 복지증진을 위한 단계적 임시운영을 실시한다. 2월 17일부터 노인복지관 임시운영이 시작됨에 따라 모든 출입자에 대한 발열체크, 손소독제 사용 권고, 일회용마스크 제공 등 철저한 관리를 통해 발열이나 호흡기질환 등의 증상이 없는 경우에 한해 노인복지관을 이용하도록 하고 있다. 관내 안내방송을 통한 감염증 예방수칙을 수시로 안내하는 등 어르신들의 불안감을 해소하여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을 마련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또한 노인복지관 방문이 어려운 저소득 취약계층 어르신들의 결식 예방을 위해 어르신을 대상으로 주3회 식사배달 서비스를 제공하며 손소독제와 일회용마스크를 함께 전달해 외출 시 사용할 수 있도록 안내하고 있다. 지난 2월 5일부터 열흘간의 휴관 기간에도 식사배달서비스와 대체식을 지원했다. 또 철저한 방역관리를 위해 2회에 걸쳐 전문업체를 통한 방역을 완료했다. 임시운영이 시작된 2월 17일부터는 엘리베이터, 출입문 손잡이 등 이용자들의 접촉이 잦은 곳에 대한 수시 소독과 매일 운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