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15.8℃
  • 흐림강릉 24.2℃
  • 구름많음서울 17.0℃
  • 흐림대전 19.3℃
  • 구름많음대구 25.1℃
  • 구름많음울산 23.5℃
  • 흐림광주 19.9℃
  • 구름많음부산 20.3℃
  • 흐림고창 18.6℃
  • 구름조금제주 19.8℃
  • 구름많음강화 15.2℃
  • 흐림보은 19.5℃
  • 흐림금산 18.8℃
  • 구름많음강진군 18.1℃
  • 구름많음경주시 22.5℃
  • 흐림거제 20.2℃
기상청 제공

오피니언

[편집실에서] 부끄러운 ‘아동주거빈곤’

URL복사
[시흥타임즈=대표/편집장 우동완] 지난 11일 정왕지역 아동주거빈곤에 대한 최종보고회가 있었다. 이 지역이 아동주거빈곤 전국 최악이라는 현실은 지금도 진행형이다.

실질적으로 오르지 않는 노동자들의 임금과 불법 원룸 쪼개기, 상승하는 임대료, 부족한 공공 인프라, 방관하는 사회분위기 등 복합적인 요소들이 아동주거빈곤 전국 최고라는 타이틀을 전해줬다.

현재 이 지역 아이들이 당하고 있는 고통은 이루 말할 수 없는 지경이다. 단칸방에 누울 곳이 없어 베란다 빨래 건조대 밑에서 자야하는 현실과 공공 인프라 부족으로 바퀴벌레 등 해충에 노출된 집안에서 많은 시간을 보내야 하는 아이의 암울함은 가슴을 저미게 한다. 

전문가들은 이런 상황이 주거로써 열악하다는 고시원 보다도 못한 수준이라고 지적한다.

누구보다 맑고 밝은 쾌적한 환경에서 지내야할 아이들이 처한 현실에 지역 시민으로써 부끄러움을 느낀다. 

국가의 수준은 아이들을 어떻게 대접해주느냐에 따라 결정되어진다. 여러 차례에 걸쳐 드러난 지역 아동주거의 현실이 매우 참담하기에, 상황을 바꾸지 못하는 문제 제기가 그저 미안하기만 하다.

헌법 35조엔 “국가는 주택개발정책 등을 통하여 모든 국민이 쾌적한 주거생활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여야 한다.”고 명시하고 있다.

아동을 우선한 ‘모든 국민’이 소외됨 없이 쾌적한 주거생활을 영위 할 수 있도록 국가와 지자체가 지금보다 더욱 적극적으로 나서주길 간절히 바란다.

또 아동이 표가 되지 않고 의사표현이 미진하다하여 이들을 홀대하거나 외면하는 우를 정치권에서 범하지 않길 더불어 바란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미디어

더보기
시흥시 또래상담연합회 '팔레트' 발대식 개최 [시흥타임즈] 시흥시청소년재단이 운영하는 시흥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가 지난 13일 시흥시청소년수련관 한울림관에서 ‘2022 시흥시 또래상담연합회 「팔레트」(이하 「팔레트」) 발대식’ 발대식을 개최했다. 2022년 시흥시 또래상담연합회는 관내 또래상담자들의 연합모임으로, 2017년 처음 출범하여 올해는 총 11개 학교(경기자동차과학고등학교, 군서고등학교, 은행고등학교, 장곡고등학교, 군자중학교, 배곧중학교, 송운중학교, 시화중학교, 월곶중학교, 조남중학교, 한국글로벌중학교), 72명의 또래상담자가 위촉됐다. 이번 발대식에는 지도교사와 청소년(또래상담자) 80여명이 참석하여, 1부에서는 2022년 사업안내, 개성있는 학교별 자기 소개, 위촉장 수여 및 선언문 낭독이 진행됐다. 2부에서는 ‘자기이해와 성장’을 중심으로 한 특강과 ‘또래상담자의 정체성’을 주제로 한 미니 토크콘서트가 펼쳐졌다. 시흥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는 발대식을 시작으로 청소년 참여형 ‘학교폭력예방 프로젝트-작심삼일(마음을 짓는 3일의 기적)’, 연구기반 학교폭력예방 캠패인 등 다양한 활동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러한 활동을 통해 또래상담자들의 리더십을 증진시키고 공동체감 형성을 촉진하여, 조직적이고 체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