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2.3℃
  • 구름많음강릉 21.0℃
  • 구름많음서울 16.0℃
  • 흐림대전 14.1℃
  • 흐림대구 17.6℃
  • 흐림울산 17.3℃
  • 흐림광주 16.9℃
  • 흐림부산 18.5℃
  • 흐림고창 14.8℃
  • 흐림제주 19.7℃
  • 구름많음강화 12.1℃
  • 흐림보은 11.1℃
  • 흐림금산 11.4℃
  • 흐림강진군 14.4℃
  • 흐림경주시 16.1℃
  • 흐림거제 16.4℃
기상청 제공

오피니언

[편집실에서] 위드 코로나 시대, 시흥이 쏘아올린 온라인 축제

URL복사
[시흥타임즈=대표/편집장 우동완] 여느 때 같으면 동네마다 행사가 열리고 푸른 시흥갯골에서도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축제가 펼쳐지는 그런 청명한 가을의 연속이다. 

BC(Before corona, 코로나 이전)에 일상과도 같았던 문화예술이 AC(after corona, 코로나 이후)에 얼마나 소중한지 새삼 느껴지는 날들이다. 

혹자들은 현재를 코로나와 함께 살아갈 수밖에 없는 WC(with corona) 시대로 표현한다. 

어느 측면에서 보든 이전에 겪어보지 못했던 변화된 생활패턴은 우리에게 여러 가지의 헷갈림을 준다. 

“공연을 비대면으로 해도 되느냐”, “축제가 온라인으로 가능할까” 수많은 의문들이 공존하는 상황에서 시흥시는 문화관광축제이자 경기관광대표축제인 ‘시흥갯골축제’를 온라인으로 오픈했다. 

또 시흥시 지역 예술인들의 향연이자 시흥시 대표예술축제인 ‘물왕예술제’ 역시 온라인으로 방향을 틀었다. 

공연을, 전시를, 그리고 축제를 현장에서 본다는 것과 온라인으로 본다는 것은 차원이 다른 얘기다. 

그러나 코로나와 함께 살아갈 수밖에 없는 작금의 현실에서 수많은 고뇌 속에 결정된 온라인 개최는 갈급한 예술인과 시민들의 숨통을 틔우는 대안이 될 것이라는 평가다. 

축제 하나에, 그리고 예술제 하나에 연관된 인적, 물적 자원은 일일이 열거할 수 없을 정도의 많은 산업적 연계성을 갖는다. 

수많은 지자체가 축제와 행사 등에 쓰이는 예산을 일몰한 가운데 시흥시가 보란 듯이 쏘아올린 비대면 방식의 온라인 축제는 ‘위드 코로나’ 시대에 새로운 시도로 외부에선 눈여겨보고 있다. 

물론, 이 방식이 종전의 것을 대체할 순 없을 것이다. 그러나 시대가 요구하는 보완재이자 독립적 트렌드로의 가능성은 분명해 보인다.

새로운 방식은 늘 두렵고 도전에 대한 시행착오와 실패도 필연적으로 뒤따를 수 있다.

하지만, 후진하거나 멈춰있는 것이 답이 아니라면, 도전은 계속 돼야 하고, 비판을 어느 정도 용인할 수 있는 의식도 뒷받침 돼야 할 것이다. 

역사가 말하듯 수많은 외세의 침략과 역경 속에서 우리나라가 가치 높은 예술혼을 유지할 수 있었던 것은 때마다 포기하지 않은 애타는 도전들이 있었기에 가능했을 것이다.  

뚜렷한 답이 없는 현 상황에서 새로운 기획과 두려움 없는 시도만이 명맥을 유지하는 것을 넘어 시대를 극복하고 더 나은 미래로 나아가는 발판이 될 것이라 확신한다. 


물왕예술제는 오는 10월 중순경부터 
채널을 통해 방송될 예정이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미디어

더보기
[6·1 지방선거] 양범진 정의당 시흥시의원 후보 '출정' [시흥타임즈] 6.1지방선거에서 시흥가선거구(대야,신천,은행동)에 출마하는 양범진 정의당 시의원 후보가 19일 시흥 삼미시장에서 황순식 정의당 경기도지사 후보, 조귀제 도비례 후보, 송치용 도의원과 함께 출정식을 갖고 본격적인 유세활동에 돌입했다. 양범진 후보는 “‘정치꾼 NO! 찐일꾼 YES!’라는 슬로건을 걸고 2020년 국회의원 총선, 지난 2년간의 시흥민생연구소 대표로서의 경험을 바탕으로, 시흥시 최초 진보 시의원이 되고자 출마를 결심했다”고 밝혔다. 양 후보는 “시흥시는 지난 20여년 간 단 한 번도 거대 양당 외에 다른 당에 시흥시 기초 시의원을 단 한 명 조차 허락하지 않았다”며 “이로인해 거대 양당의 내로남불이 판을 치고, 갈라치기 정책만이 난무한 이곳 시흥정치판에 진보정당의 후보로서 당당한 정책과 비전으로 시민들의 선택을 받겠다”는 자신감을 보였다. 특히 난개발과 자기편 호의호식에만 예산이 쓰이는 것이 아닌지, 진짜 시민을 위해서 사용되고 있는지를 면밀하게 살피고, 제대로 사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양범진 후보는 “현재 16,405명 시흥시민의 서명을 받아 진행된 시흥시민의 바람이 담긴 ‘시흥시 출생확인증 조례’가 현 시의원들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