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5.2℃
  • 맑음강릉 0.0℃
  • 맑음서울 -3.8℃
  • 구름많음대전 -1.8℃
  • 구름조금대구 0.6℃
  • 구름조금울산 -0.1℃
  • 구름많음광주 1.4℃
  • 구름조금부산 1.0℃
  • 흐림고창 -0.7℃
  • 구름많음제주 5.4℃
  • 맑음강화 -5.8℃
  • 구름많음보은 -3.4℃
  • 맑음금산 -3.0℃
  • 구름많음강진군 -0.2℃
  • 맑음경주시 -0.4℃
  • 구름조금거제 3.3℃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같이 삽시다"…시흥시 착한 임대인 운동 확산

“어려움 나누면 절반” 감면받은 임대료 기부로 이어지기도

[시흥타임즈] 시흥시에서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을 위해 점포 임대료를 낮춰주는 ‘착한 임대인 운동’이 확산하고 있다. 

코로나19가 장기화되고 소비심리 위축으로 인해 경제가 침체되면서 소상공인의 시름이 깊어지고 있다. 이에 자영업자들의 어려움을 함께 극복하기 위한 착한 임대인 운동이 전국적으로 확산하는 가운데, 시흥시에서도 자발적으로 임대료를 낮추는 ‘착한 임대인’들이 속속 나오고 있다. 

지난달 정왕1동에서 따뜻한 소식이 들려왔다. 정왕1동에 건물을 소유하고 있는 임대인 조 씨가 입점해 있는 상점들에 3월과 4월 2개월분의 임대료를 감면해 주기로 한 것이다. 조 씨는 3개 점포의 임대료를 모두 56%~75%까지 인하하며 “어려움은 나누면 절반이라는 말이 있지 않나,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을 임차인들을 위해 임대료를 인하하기로 결정했다”며 “추후 코로나19 진행상황을 봐가며 임차인들과 임대료 추가 감면 여부를 협의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대야동에 위치한 서광교회도 착한 임대인 운동에 동참했다. 서광교회는 교회 소유 건물에 입점해 있는 3개 점포의 임대료를 3월부터 5월까지 인하했다. 해당 건물에 입점해 있는 슈퍼와 카페 등 총 3개 점포가 임대료 감면을 받게 됐다. 서광교회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손님이 줄어 다들 힘들 것이라는 생각에 임대료를 인하하기로 결정했다. 작은 도움의 손길이라도 어려울 때 큰 힘이 되는 법”이라고 덧붙였다. 

임차인이 감면받은 임대료를 전액 기부하는 사례도 나왔다. 배곧동에서 피규어전문샵 보물섬을 운영하는 시흥시민 한정엽(27세)씨는 타 지역에서 운영하고 있는 점포에서 감면받은 임대료 전액 1백만 원을 코로나19 극복에 사용해 달라며 시흥시1%복지재단에 기부했다. 

초등학교 때부터 쭉 시흥시에 거주하며, 시에 대한 애정이 남다르다는 한 씨는 “내가 받은 온정의 손길을, 더 힘든 이들에게 전해주고 싶어 기부를 결정했다”며 “코로나19를 계기로 우리 국민이 마음으로 이어져 있다는 것을 깨달았다. 앞으로도 어려운 일이 있으면 머뭇거리지 않고 도와줄 수 있는 사람이 될 수 있을 것 같다”고 전했다. 

가장 먼저 착한 임대인 운동에 동참한 곳은 지난 3월 초 임대료 감면을 시작한 정왕시장이다. 정왕시장 임대인들이 마음을 모아 40여명의 상인들에게 임대료를 인하하기로 결정한 것이다. 특히 정왕시장은 2~3개월간 20~30%가량의 임대료를 인하하는 것으로, 기간이나 인하율은 임대인들과 임차인이 함께 협의해 조정하기도 했다. 

정왕시장 임대인들은 “처음에는 한 달간 50%의 임대료 인하를 계획했으나, 임차인들의 의견을 수렴해 기간은 늘리고, 인하율을 소폭 낮추는 방향으로 조정했다”며 “어려움을 겪는 임차인들에게 힘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시흥시는 ‘착한 임대인 운동’ 확산에 더욱 힘을 싣는다는 방침이다. 시는 우선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관내 창업보육센터 입주기업 70여개 소에 대해 임대료를 지원하기로 했다. 창업보육센터는 한국산업기술대학교와 경기과학기술대학교에서 운영 중이다. 시는 해당 센터 입주기업의 임대료 일부를 4월부터 12월까지 총 9개월간 지원할 예정이다. 

더불어 착한 임대인 운동 확산을 위해 관련 사례를 지속적으로 발굴해 독려하고, 착한 임대인 운동 동참 임대인에게는 인센티브 제공 등을 통해 상생문화를 확산할 계획이다. 

임병택 시흥시장은  “자발적으로 참여해 주신 임대인분들 또 감면받은 임대료를 더 힘든 이웃을 위해 선뜻 내어주신 이런 분들의 따뜻한 마음이야말로, 시흥시가 나아갈 수 있는 힘의 원천”이라며 “시흥시도 착한 임대인 운동이 계속 이어질 수 있도록 노력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관련기사



배너

미디어

더보기
오이도 해양단지·오이도 선사유적공원, 열린관광지 선정 [시흥타임즈] 시흥시 오이도 해양단지와 오이도 선사유적공원이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추진한 ‘2023년도 열린관광지’ 공모 사업에 지난 11월 29일 최종 선정되면서 국비 10억원을 확보했다. ‘열린관광지’ 조성사업은 장애인·고령자·영유아 동반 가족 등 관광약자의 관광지 내 이동 불편 요소를 제거해, 전 국민의 관광 활동 여건을 쉽고 편리하게 개선하는 사업이다. 2015년부터 지난해까지 112개소가 선정됐으며, 이번 공모에는 지방자치단체 17개 관광지점 41곳이 지원해, 총 9개 지자체의 20개 관광지가 최종 선정됐다. 경기도에서 유일하게 선정된 오이도 해양단지 및 오이도 선사유적공원은 이번 공모 사업 선정을 통해 장애인, 노약자 등 관광 취약계층을 위한 이동동선, 경사로, 장애인 화장실 등의 물리적 개선이 이뤄질 것으로 기대된다. 뿐만 아니라, 관광안내 서비스, 관광 콘텐츠 등 무장애 관광 전반 사항을 개선해 나갈 계획이다. 임병택 시흥시장은 “이번 열린관광지 조성사업을 통해 시흥의 거점관광지인 오이도를 누구나 편리하고 안전하게 찾을 수 있도록 지자체와 민간이 함께 지속 협력해 ‘모두가 행복한 관광 복지’ 실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